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전진(前秦)의 부견(符堅)이 고구려 소수림왕에게 보낸 불교 승려로, 이불란사(伊弗蘭寺)에 주석했다. 

삼국사기 권 제18( 고구려본기 제6) 소수림왕 : 4년(374)에 중 아도(阿道)가 왔다…5년(375) 봄 2월에 처음으로 초문사(肖門寺)를 세우고 [그곳에] 순도를 두었다. 또 이불란사(伊弗蘭寺)를 세우고 [그곳에] 아도(阿道)를 두었다. 이것이 우리나라 불교의 시작이다. 

삼국유사 제3권 흥법(興法) 제3 순도조려(順道肇麗) : 도공(道公) 다음에 또한 법심(法深), 의연(義淵), 담엄(曇嚴)의 무리가 서로 이어 불교를 일으켰으나 고전(古傳)에는 기록이 없으므로 감히 그 사실을 순서에 넣어 편찬하지 못한다. 자세한 것은 《해동고승전(海東高僧傳)》에 있다. 고구려본기(高句麗本記)에 이렇게 말했다. "소수림왕(小獸林王)이 즉위한 2년 임신(壬申·372)은 곧 동진(東晉) 함안(咸安) 2년이며, 효무제(孝武帝)가 즉위한 해다. 전진(前秦)의 부견(符堅)이 사신과 중 순도(順道)를 시켜 불상(佛像)과 경문(經文)을 보내고(이때 부견은 관중<關中>, 즉 장안<長安>에 도읍하고 있었다), 또 4년 갑술(甲戌·374)에는 아도(阿道)가 동진(東晉)에서 왔다. 이듬해 을해(乙亥·375) 2월에 초문사(肖門寺)를 세워 순도를 거기에 두고 또 이불난사(伊弗蘭寺)를 세워 아도가 있게 하니, 이것이 고구려에서 불법이 일어난 시초다." 《해동고승전》에 순도와 아도가 북위(北魏)에서 왔다는 것은 잘못으로, 사실은 전진(前秦)에서 온 것이다.  또 초문사는 지금의 흥국사(興國寺)이고 이불란사는 지금의 흥복사(興福寺)라고 한 것도 역시 잘못이다. 상고하건대 고구려 도읍은 안시성(安市城)이며, 이것을 혹은 안정홀(安丁忽)이라고도 하는데 요수(遼水) 북쪽에 있다. 요수는 다른 이름이 압록(鴨綠)인데 지금은 안민강(安民江)이라고 한다. 그러니 어찌 송경(松京) 흥국사(興國寺)의 이름이 여기에 있을 수 있으랴? 


'고대한국인명지명사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순도(順道)  (0) 2018.04.06
마라난타(摩羅難陀)  (0) 2018.04.06
아도(阿道) - 고구려 불교  (1) 2018.04.06
염촉(厭觸)  (0) 2018.04.06
망명(亡名)  (0) 2018.04.06
의연(義淵)  (0) 2018.04.06
  1. 전령자 2018.05.17 13:39 신고

    미륵(강증산)을 기다리는 카페

    [ http://cafe.daum.net/MKingGood ]


    진(震)방에서 성인이 나온다- 갑을(甲乙)로써 시작한다

    [ http://cafe.daum.net/MKingGood/eFgr/9 ]



    미륵증산(강증산)님의 일꾼(건달)을 받습니다

    ♣ 2018년 3월 25일부터 - 건달(일꾼) 미션을 진행합니다

    [ http://cafe.daum.net/MMMMM ]

    乾達(건달)이라는 뜻은 강증산 상제님을 만나는 사람을 뜻합니다

    乾達(건달)이란 하늘과 통하는 사람을 의미합니다(만나다)



    - 참조경전 -
    [ http://cafe.daum.net/MKingGood/dUGZ/37 ]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