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흘해니사금 2년(311), 아찬에 임명되어 국내 정치와 군사를 총괄했다. 그의 딸이 왜국 왕한테 시집갔으며 몇 년 뒤 아찬으로 승진했다.  

삼국사기 권 제2(신라본기 제2)  흘해니사금 : 2년(311) 봄 정월에 급리(急利)를 아찬으로 삼아 정치의 중요한 일을 맡기고 중앙과 지방의 군사 일을 겸하여 맡게 하였다. …3년(312) 봄 3월에 왜국 왕이 사신을 보내 [자신의] 아들을 위해 혼인을 청하였으므로 아찬 급리(急利)의 딸을 보냈다. 5년(314) 봄 정월에 아찬 급리를 이찬으로 삼았다. 



'고대한국인명지명사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총지(聰智)  (0) 2018.03.14
강세(康世)  (0) 2018.03.14
급리(急利)  (0) 2018.03.14
명원부인(命元夫人)  (0) 2018.03.14
걸숙(乞淑)  (0) 2018.03.14
기립(基立)  (0) 2018.03.14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