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북한산 비봉 진흥왕 순수비


천오백년 부동자세로 섰다가 

글자는 거의 다 지워지고

모자는 잃어버렸으며

몸통엔 총까지 맞았으니

곳곳이 생채기라

견디다 못해 중환자실로 갔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