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SSAYS & MISCELLANIES

뇐네는 골방에 묻혀야 잔소리가 없다

by Herodopedia taeshik.kim 2021. 3. 4.
원주 법천사지



조사당은 한치 어긋남이 없다.
후미진 높은 구석데기다.

이유는 두 가지

첫째 석가모니 영역은 신성불가침이다.
둘째 노인네는 골방에 몰아넣어야 만인이 편안하다.

법천사지 저 뒤 골짜기에 지광국사 현묘의 조사당이 있다.

(2016. 3. 4)

또 하나 효능이 있으니 앞서 말한 이유는 주지의 시각이고 골방 뇐네 관점에서 보면 또 다른데

감시자는 항상 뒤켠 높은 곳에, 것도 피감시자 눈을 피하는 곳에 있어야 한다.

그래야 감시가 된다.

이 전통은 궁궐이나 사대부가에서도 통용하거니와 궁궐에서 왕의 가장 큰 골치는 엄마 할매다.

이 뇐네들 툭하면 잔소리요 툭하면 인사청탁이라 이 사람 봐주레이 저 사람 짤라레이 민원 빈발이라

이런 엄마 할매 꼴뵈기 싫다고 궁궐 후미진 곳에 쳐박아 두거나 아예 딴집 차려서 독립시켜 버렸다.

그래노코는 이걸 효성이라 포장했으니 실은 유폐다.

뇐네는 입은 잠그고 지갑을 열어야 한다.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