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황룡사 구층목탑2

국난 극복을 위한 희망의 燈 국난 극복을 위한 희망의 燈 황룡사 9층 목탑 은 경주 황룡사지에 서 있었던 목탑으로 고려시대 몽골 침입 때 소실되어 터만 남아있던 것을 황룡사 복원사업의 복원도를 기초로 하여 한지 등燈으로 재현하였습니다. 645년 당나라에서 귀국한 자장 율사의 요청으로 창건된 황룡사 구층목탑은 어려운 그 당시의 상황과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겠다는 원력으로 세워진 탑입니다. 이 황룡사 9층목탑 燈은 높이가 18m에 이르며 탑의 보편적인 장식과 단청을 기초로 제작되어 단아한 기품과 고풍스러운 이미지를 강조하였습니다. 국민의 건강과 사회의 안정을 기원하며 국난 극복의 희망과 염원을 담은 ‘희망의 등’ 입니다. 황룡사 9층 목탑 燈은 5월 30일 부처님 오신 날 법요식까지 세상을 환하게 밝힌 예정입니다. ■ 주 최: 연등.. 2020. 5. 22.
욕망의 변주곡 (5)《화랑세기》와 찰주본기刹柱本記, 용수龍樹와 용춘龍春 아래 원고는 2010년 11월 6일 가브리엘관 109호에서 한국고대사탐구학회가 '필사본 에 대한 새로운 이해'를 주제로 개최한 그해 추계학술대회에 '욕망의 변주곡, 《화랑세기》'라는 제목을 발표한 글이며, 그해 이 학회 기관지인 《한국고대사탐구》 제6집에는 '‘世紀의 발견’, 『花郞世紀』'라는 제목으로 투고됐다. 이번에 순차로 연재하는 글은 개중에서도 학회 발표문을 토대로 하되, 오타를 바로잡거나 한자어를 한글병용으로 하는 수준에서 손봤음을 밝힌다. 4. 《화랑세기》와 찰주본기刹柱本記, 용수龍樹와 용춘龍春 황룡사 찰주본기를 오로지, 혹은 그것을 주요한 전거로 삼은 직업적 학문종사자의 글은 많다. 나아가 찰주본기가 말하는 황룡사 목탑 창건에 대한 연기緣起와 창건 과정 또한 《삼국유사》가 저록한 그것은 비록.. 2019. 8.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