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 THESIS

Natural Inorganic Pigments in Korea

by 한량 taeshik.kim 2021. 1. 26.

『Natural Inorganic Pigments』

- Including Research Achievements of Restorationfor Disconnected Traditional Pigments, Dancheong

and Quality Standards -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NRICH, DirectorGeneral, JI, Byong Mok) under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CHA) ofKorea published a report Natural Inorganic Pigment including researchachievements of restoration for disconnected traditional pigments, Dancheongand quality standards.

* Inorganic pigments : As a pigment made up of chemically inorganicmaterials, it is  manufactured with thenatural mineral itself or processed and pulverized natural minerals.

 

 

In Korea, the traditional pigments which is called ‘Dancheong' werepainted from the past to protect and to decorate major elements of woodenstructures such as temples and palaces maintaining their dignity. However,chemical pigments which were cheaper and could be easily supplied have beenbrought into Korea since the end of the 19th century, which caused decreaseddemand of traditional pigments and moreover, led to the stop of production anddisconnection of traditional manufacturing techniques. It raised the necessityto do research on its manufacturing technique and to prepare plans such relatedto its supply and application for on-site cultural heritage.

 

Accordingly, the NRICH started ‘Research on manufacturing techniques andquality standards’ with the subject of natural inorganic pigments and traditionalsynthetic pigments in 2014 and completed it last year to restore Dancheongpigments scientifically, and to lay a foundation for applying and utilizingthem by standardizing their minimum quality. 

 

This report is the research outcome on ‘natural inorganic pigments’ achieved for 5 years (2014~2018) including pivotal contents among achievementssuch as scientific analyses on rawmaterials of minerals, re-production of pigments, commercial pigments as wellas secured source technology and traditional manufacturing techniques, andpreparation of quality standards.

 

From this report, the NRICH could prepare the foundation for supply ofraw materials from 64 regions of Korea by reviewing possibilities of the rawmaterial production and utilization of traditional pigments used forDangcheong, base on old documents and data from mineral resources atpresent.  

 

 

In addition, the traditional manufacturing techniques on Seokganju(Ironoxide, red ocher), Hwangto(Iron oxide, yellow ocher), Noerok(Celadonite), Baekto(Whiteclay), Seokrok(Malachite), Seokcheong(Azurite), Jusa(Cinnabar) were secured, Especially, the unprecedented  success inKorea about the re-production of cinnabar and manufacturing techniques (by thespecific gravity of pigments in glued water, and by using a bamboo containerand glued water) is remarkable. In the case of ‘Subi’ method,  it was registered to the patent technology(in terms of distinguishing pigments, Patent no.1957716) and transferred tocommon people for promoting the production of traditional pigments. 

 

On the other hand, Quality Standards on NaturalInorganic Pigments established by the researchincludes major components, performance standards and their testingmethodologies on 9 kinds of natural inorganic pigments such as Seokganju(Ironoxide, red ocher), Hwangto(Iron oxide, yellow ocher), Baekto(White clay),Noerok(Celadonite), Hobun(Shell), Seokcheong(Azurite),  Seokrok(Malachite), Jusa(Cinnabar),Seokhwang(Orpiment). The quality standards for natural pigments for restorationof cultural heritage which were suggested this time have the great significanceas the initial attempt in the research field of cultural heritage in Korea.Also, it is expected to contribute to preparing a foundation for applyingtraditional pigments with secured quality to sites stably.  

 

The original text of this report is open to public and available toeveryone through the homepage, http://portal.nrich.go.kr and www.cha.go.krprovide by NRICH and CHA.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under th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is planning to arrange researchoutcomes on ‘traditional synthetic pigments’ for last two years(2019~2020) andto complete the publication of the comprehensive report, ‘Research onManufacturing Techniques and Quality Standards of Traditional DancheongPigments following the Natural Inorganic Pigment.

​Restoration Technology Division,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Cultural Heritage Administration of Korea

​In Charge: Senior Researcher, Park Jongseo (82-42-860-9341), Researcher, Lee Sun Myung (82-860-9348)

 

 

국립문화재연구소, 보고서 『천연 무기안료』 

- 단절된 전통 단청안료 복원 연구성과와 품질기준 수록 -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지병목)는 단절된 전통 단청안료의 복원과 품질기준 연구 성과를 담은 보고서 『천연 무기안료』를 발간했다.
* 무기안료(無機顔料): 화학적으로 무기질인 안료로, 천연광물 그대로 또는 천연광물을 가공‧분쇄하여 만든 것과 금속화합물을 원료로 하여 만드는 것이 있음


우리나라는 예부터 사찰, 궁궐 등 주요 목조건축물의 목부재를 보호하고 건축물의 격에 맞는 장식과 장엄을 위해 천연재료로 단청을 칠하였다. 그러나 19세기 말부터 가격이 저렴하고 수급이 용이한 화학안료가 유입되면서 전통 안료의 수요가 줄어든 것이 전통 단청안료에 대한 제조와 시공기술의 단절로까지 이어지면서 제법과 문화재 현장 수급‧적용 등 제반적인 방안 마련의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이에 국립문화재연구소에서는 전통 단청안료를 과학적으로 복원하고 전통 안료에 대한 최소한의 품질을 규격화하여 문화재 수리 현장에 안정적으로 적용, 활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2014년 천연 무기안료와 전통 인공안료를 주제로 한 ‘전통 단청안료 제조기술‧품질기준 연구’ 사업을 시작해 지난해 마무리한 바 있다.


이번 보고서는 2014년부터 2018년까지 5년간 추진했던 ‘천연 무기안료’에 대한 연구결과이다. 단청용 전통 안료에 대한 원료공급 기반과 전통 제법에 대한 원천기술 확보, 품질기준 마련과 함께 연구 과정에서 획득한 원료광물, 재현안료, 시판안료에 대한 재료 과학적 분석 정보 등 5년간의 연구 성과 중 핵심적인 부분을 담은 기록이다.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이번 보고서를 통해 고문헌 자료뿐 아니라 현재 광물자원 정보를 토대로 단청에 사용된 전통 안료의 원료 산출과 활용 가능성을 검토하여 국내 총 64개 지역에 대한 원료공급 기반을 마련하였다.


또한, 석간주, 황토, 뇌록, 백토, 석록, 석청, 주사 등 천연 무기안료 7종에 대한 전통적인 제조기술도 확보하였다. 특히, 국내 연구 사례가 없는 주사의 재현과 제법 복원(수비법‧연표법)에 성공한 것은 괄목할 만한 성과다. 확보된 전통 안료의 제조기술 중 수비법 관련해서는 기술특허(안료 분별 방법, 특허 제 1957716호)로 등록하고 민간에 기술을 이전하여 전통안료의 생산 활성화를 도모하였다.
* 석간주: 적색계열의 자연 풍화토, 암석 및 광물을 원료로 제조된 적색 안료
* 뇌록: 녹색계열의 자연 풍화토, 암석 및 광물을 원료로 제조된 녹색 안료
* 석록: 녹색계열의 암석 및 광물을 원료로 제조된 녹색 안료
* 석청: 청색계열의 암석 및 광물을 원료로 제조된 청색 안료
* 주사: 적색계열의 황화수은 광물을 원료로 제조된 적색 안료
* 수비법(水飛法): 물 또는 아교수에서 안료의 입자크기에 따라 침강속도가 다른 특성을 이용한 안료 제조기술
* 연표법(硏漂法): 대나무통과 아교수를 이용한 안료 제조기술


한편, 연구를 통해 수립한 「천연 무기안료 품질기준」은 석간주, 황토, 백토, 뇌록, 호분, 석청, 석록, 주사, 석황 등 천연 무기안료 9종에 대한 주요 성분과 성능기준, 이에 대한 시험방법을 담고 있다. 이번에 제시된 문화재 보수용 천연 안료에 대한 품질기준은 국내 문화재 분야에서 최초로 시도된 사례로서 의미가 크다. 또한, 품질이 확보된 전통 안료를 현장에 안정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 데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 호분: 자연산 패각 등을 원료로 제조된 백색 안료
* 석황: 황색계열의 황화비소 광물을 원료로 제조된 황색 안료

 

보고서 원문은 문화재청 누리집(www.cha.go.kr)과 국립문화재연구소 문화유산연구지식포털(http://portal.nrich.go.kr)에 공개하여 누구나 쉽게 열람하여 활용할 수 있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보고서『천연 무기안료』에 이어 올해에는 2019년부터 2020년까지 지난 2년간 진행한 ‘전통 인공안료’에 대한 연구 결과를 정리하여 ‘전통 단청안료 제조기술 및 품질기준 연구’ 사업의 종합보고서를 완간할 예정이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