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이런저런1122

뭘 해도 꼬이는 박수홍, 혹 삼재? 박수홍, 유튜버 김용호 등 고소…"참을 수 있는 수준 넘어섰다" 김정진 / 2021-08-04 00:11:28 박수홍, 유튜버 김용호 등 고소…"참을 수 있는 수준 넘어섰다"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개그맨 박수홍이 최근 유튜브를 중심으로 사생활과 관련한 의혹을 제기한 이들을 고소했다.박수홍의 법률대리를 맡은 법무법인 에스 노종언 변호사는 3일 "박수 k-odyssey.com 흔히 삼재三災가 끼었다는 말이 있는데, 이 무렵이면 뭘 해도 안 된다. 내 경험으로 봐도, 꼭 그에 해당하는지 알 수는 없지만, 이래도 꼬이고 저래도 꼬이니 환장할 노릇이라, 그렇다 해서 내가 노력한대서 그에서 벗어나는 것도 아니고 오직 그 시간이 지나길 바라는 수밖에 없다. It never rains but it pour.. 2021. 8. 4.
김용건-하정우 부자 수난이대? 아버진 임신중절 소동에 아들은 프로포폴 39살 연하 여성에 피소된 김용건 "출산과 양육에 최선"(종합) Drama/Movie / 김정진 / 2021-08-02 14:06:50 낙태강요 미수 혐의로 피소…지난주 고소인 조사 마쳐 상대방 측 "김용건 입장 사실과 달라…연락 차단한 적 없다" 39살 연하 여성에 피소된 김용건 "출산과 양육에 최선"(종합) 낙태강요 미수 혐의로 피소…지난주 고소인 조사 마쳐 상대방 측 "김용건 입장 사실과 달라…연락 차단한 적 없다"(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김정진 기자 = 배우 김용건(75)이 39살 연하 여성 A씨 m.k-odyssey.com 만 일흔다섯 뇐네가 사고 친 모양이라 그보다 서른아홉살 적으면 임신한 여성 나이가 서른여섯이란 말인데 손자 재롱 볼 연세에 아들인지 딸을 보게 생겼으니 남은 여생 생각하면 앞.. 2021. 8. 2.
물뽕 vs. 화이자, 일본 개발바닥을 기는 한국 신세 이기 뭔가 따질 것 없다. 온전하게 두 방 다 맞은 두 나라 국민 비율인데 발바닥을 기는 쪽이 대한민국이요 저 앞짝에 성큼성큼 기린 발걸음 달아난 데가 일본이다. 문제는 내용. 한국은 어중이떠중이 잡탕 혼탕이라 아제백신 얀센백신 백신계 물뽕 선두주자들 중심이며 일본은 아마 모조리 화이자로 안다. 질에서도 비교가 안 된다. 일본 역시 우리랑 마찬가지로 초창기 뻘짓했지만 역시 저짝은 우리 몇십배 위였다. 이런 꼴을 보고도 대한민국 정부가 방역 잘한다고?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려도 분수가 있는 법이다. 문제는 더 남아 돌파감염이다. 같은 접종비율이래도 양국은 많은 차이가 날 것이다. 2021. 7. 23.
대기록 써내려가는 BTS, 이번엔 바꿔치기 BTS '퍼미션 투 댄스' 빌보드 1위…'버터'와 바통터치 대기록(종합2보) / 2021-07-20 04:33:37 '버터' 7주 연속 1위 이어 신곡으로 8주째 정상…K팝 새 역사 10개월 2주간 다섯 곡 1위…마이클 잭슨 이후 30여년 만에 최단기간 BTS ′퍼미션 투 댄스′ 빌보드 1위…′버터′와 바통터치 대기록(종합2보) ′버터′ 7주 연속 1위 이어 신곡으로 8주째 정상…K팝 새 역사10개월 2주간 다섯 곡 1위…마이클 잭슨 이후 30여년 만에 최단기간(로스앤젤레스·서울=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김효정 기자 = 그룹 m.k-odyssey.com 공휴일 겹치기 같은 특수상황이 아니라면 빌보드 주간 차트는 으레 우리 시간으로 매주 화요일 새벽 두 시 어간에 공개되니 오늘 새벽 또한 그랬다. BTS가.. 2021. 7. 20.
인구소멸 위기에 처한 이태리 마을의 몸부림, 하지만 조건이.... 이사 오면 3천500만원 줍니다…인구감소 伊 마을 이색 마케팅 송고시간2021-07-19 12:08 이의진 기자 매달 105만~135만원 2~3년간 제공 40세 미만자로 음식·숙박업 등 사업 추진 조건 인구 감소로 도시 소멸 위협 느껴 이사 오면 3천500만원 줍니다…인구감소 伊 마을 이색 마케팅 |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이의진 기자 = 그림엽서 속에 자주 등장하는 이탈리아 남부의 아름다운 전원도시가 인구감소로 어려움을 겪자 전입자에게 3만3천달... www.yna.co.kr 지방의 인구감소가 우리만 문제가 아닌 듯, 이태리 어느 마을 이야기라는데, 이건 비슷한 처지인 우리네 지방이 눈여겨 볼 만해서 소개해 본다. 물론 우리 또한 이런저런 혜택이 없지는 않은 듯하나, 저 정도 수준은 아닌 듯하지만,.. 2021. 7. 19.
프랑스 여성감독의 공포영화에 황금종려를 안긴 2021 칸영화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에 공포영화 '티탄'…두번째 여성감독 수상(종합) 최윤정 / 2021-07-18 05:21:33 감독상은 레오 카락스에게…이병헌, 시상자로 참석하고 봉준호 개막 선언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에 공포영화 ′티탄′…두번째 여성감독 수상(종합)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칸 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이 프랑스 공포영화 ′티탄′(Titane)에 돌아갔다.17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린 제74회 칸영화제 폐막식에서 쥘리아 뒤쿠르노(37) k-odyssey.com 모름지기 우리가 상을 받아야 그것이 '우리영화제'가 되겠는가? 수상작이나 후보작이 없어도 얼마든, 그 무대를 우리 것으로 만들 수 있음을 이번 칸국제영화제가 훌륭하게 증명했다 하겠다. 저에서 지적했듯이 칸영화제가 더는 우리한테는 먼나.. 2021. 7. 18.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