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차트역주행2

역주행에 레트로, 코로나가 불러온 새로운 풍조 재개봉작 '라라랜드' 1위…코로나19가 바꾼 극장 풍경송고시간2020-03-26 05:45 조재영 기자 어차피 이 판국에 극장에 내걸려는 영화가 있겠는가? 가뭄에 콩나듯 아주 없지는 아니하나, 그래도 이 판국에 먹고는 살아야겠고 그래서 하나 흘러간 옛노래를 틀었더니, 그런대로 반응이 있는 갑다. 성적이라 해야 그리 큰 반향은 아니지만 이 춘궁기에 저만치라도 어디인가? 감지덕지 아니겠는가? 2016년 공전의 히트를 기록한 재즈 소재 영화 라라랜드가 4년 만에 재개봉한 결과 박스오피스 1위를 하는 기염을 토했단다. 공백기와 수요일 바겐세일을 잘 활용한 전략인데 결과가 그런대로 좋단다. 메가박스 59개 지점에서 재개봉한 결과 9천906명을 불러모았다니 말이다. 이 영화는 내가 제대로 본 적은 없고, ocn 같.. 2020. 3. 26.
트위터 포스팅 하나가 일으킨 음반 사재기 평지풍파 음원사재기 의혹 재점화…소모적 논란 넘어 실체파악 가능할까송고시간 | 2019-11-27 18:198월 콘진원에 신고창구 개설…"표본추출 통한 청취여부 조사도 검토" 가요계 '사재기 공방' 번지나…박경 측 "변호인 선임해 대응"송고시간 | 2019-11-26 18:04실명 거론된 가수들 법적대응 예고하자 "음원차트 루머 밝혀지길" 맞대응 글쎄다, 그리 심각하게 쓴 글은 아닌 듯한데, 트위터에 하나 휘갈긴 짧은 글 하나가 치고받는 공방으로 비화한다. 보이밴드 블락비 멤버이자 리드래퍼인 박경 이라는 친구가 지난 24일 오전 6시 22분에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다가 올린 글 조각 하나가 이리 번질 줄이야, 그도 예상했을까? 문제가 되자 내리고 말았다는 그 포스팅은 이렇다. 바이브처럼 송하예처럼 임재현처럼 전상근.. 2019. 11.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