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로나19 2차 유행2

더욱 맹렬해지는 코로나바이러스 지금 이 순간 우리 공장 메인 화면이다. 이 시간이면 유럽이 한창 활동할 때라 아무래도 그 쪽 소식이 쏟아지는데 아제르바이잔 아르메니아 전쟁통 말고는 모조리 암울한 코로나19 뉴스다. 잡힌다는 소식은 없고 맹렬함밖에 없다. 기승이 더읙 심해 대체 어디가 끝인지도 모를 지경이다. 결국 집단감염 말고는 대안이 없는 걸까? 다만 딱 하나 고무라면 그 기세는 분명 1차보다는 더 심각하나 공포감은 덜한 듯 하다는 그것뿐이다. 그것이 비극이다. 지금 이 시간대에 아래와 같은 소식이 쏟아져 들어온다. 먼저 웨일스는 락다운에 들어갈 모양이다. Wales could go into lockdown from FRIDAY as leaked letter says a 'circuit breaker' is to be announc.. 2020. 10. 18.
1차보다 더 커진 코로나19 the second wave 고삐 풀린 유럽 코로나19 확산세…연일 최다 신규 확진 행진 2020-10-11 08:45 프랑스·스위스·네덜란드·체코·폴란드 등 사상 최다 기록 식당·술집 폐쇄, 외국인 입국금지 등 국가별 대책마련 부심 고삐 풀린 유럽 코로나19 확산세…연일 최다 신규 확진 행진 | 연합뉴스 고삐 풀린 유럽 코로나19 확산세…연일 최다 신규 확진 행진, 현혜란기자, 사회뉴스 (송고시간 2020-10-11 08:45) www.yna.co.kr 단편으로 들어오는 소식들을 봤을 적어 적어도 유럽기준으로 완연한 2차 대유행이라, 이를 보도하는 서구 언론을 보니 그네들도 이 사태를 second wave로 지칭함을 본다. 이 판국에 사회적거리두기를 완화한 대한민국 정부 조처가 한편으로는 미심쩍은 느낌을 지울 길 없거니와 이번 2.. 2020. 10.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