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SSAYS & MISCELLANIES

김해 구산동 고인돌의 비극, 덮어놓고 까디비는 문화재 보수의 예견한 참사

by taeshik.kim 2022. 8. 8.
반응형

문화재 보수현장을 보며 내가 언제나 분통을 터뜨린 일이 기어이 김해에서 참사를 빚고 말았으니, 문제는 이런 일이 이번에는 언론에 알려져 보도가 되어 문제로 부각했지만 이런 어처구니 없는 일이 비일비재하다는 데 심각성이 있다.

문화재 보수현장 문제는 무엇인가? 멀쩡한 것도 일단 까디벼야 직성이 풀린다는 것이다.


이거 대구 팔거산성이라는 데서 발견된 석축 우물이다. 이게 발굴조사 완료 뒤 지금 보수정비가 되었는지 어떤지 모르겠지만, 저와 같은 무수한 현장이 보수처리한 뒤 모습은 안봐도 비디오라, 이놈들 저 멀쩡한 거 다 때려부수고 오와 열 딱딱 맞추어서 돌 공가서 그걸로 보수했다고 돈 받아간다. (追補...이 팔거산성 우물은 그곳 해당 지자체 담당자가 이르기를 보수정비는 안했으며 현재 복토 중이라 한다. 혹 팔거산성 우물이 부실로 복원되었다는 맥락으로 읽힐 수도 있지만, 그런 맥락이 아님을 밝혀두며, 발굴 현장에서 드러난 석축 유구 최신 사례 중 하나로 들었음을 밝혀둔다. 2022. 1. 12) 

맨날맨날 내가 저런 현장 볼 적마다 보수업자들한테 물었다. 왜 손을 못 대 환장하냐고.

그에 대해 물론 발굴단도 비슷한 소리 앵무새처럼 되뇌이는 걸 보면 실은 이는 고고학과 보수업체의 합작이다.

그네들 하는 말이 일단 사람 손을 탄 성벽이나 석축은 그대로 두면 다 무너져서 안 되니, 손을 다 대야 한다고 주장한다. 그러면서 멀쩡한 성벽 혹은 석축 밑에까지 모조리 뜯어서 새로 쌓는다. 그 쌓은 꼴을 보면 이게 21세기 성벽 혹은 석축이지 그것을 쌓고 운용한 그 시대랑은 눈꼽만큼도 연관없다.

남원 실상사에서 아마도 고려시대 흔적으로 기억하는데 이른바 원지라고 해서 석축 배수로 시설을 갖춘 돌깐 연못이 완벽한 상태라 할 만한 흔적으로 발견 노출되었다. 불교문화재연구소에서 조사하고 그것을 공개했을 적에, 나도 조사단에 신신부탁하고 조사단에서도 전적으로 동의했으니, 이거 틀림없이 보수업체들 달라들어 보수랍시며 돌 다 드러내고 새로 쌓을 것이니 절대로 손대지 말라고 했고 실제로 그리 조치한 것으로 안다. 그냥 놔뒀으면 21세기 연못 만들어졌을 것이 뻔하다.

 

 


이번에 문제가 된 김해 구산동 고인돌 발굴 직후 그 모습이다. 삼한문화재연구원이 조사 완료 시점에 공개한 현장이다. 보다시피 무게 350톤으로 추정되는 저 거대한 돌덩이를 중심으로 그 테두리를 둘러 긴 직사각형 모양 묘역墓域이 뚜렷이 확인되거니와, 그 묘역은 테두리를 돌로 담장처럼 쌓아올리고 그 내부는 보다시피 편편넙적한 돌들로 좍좍 깔았다.

본래는 다 직사각형 내부에 경복궁 근정전 마당처럼 박석으로 좍 깔았을 것이지만, 후대 상당 부분이 훼손되었으니, 저 사진을 보면 위쪽에서 아래쪽으로 가로질러 물이 흐른 흔적 비스무리한 낌새도 있으니, 그 부분은 박석이 사라져 버렸다.

 

 

 


요런 식이었다.

한데 어떤 미친 정비업자놈들인지 허가도 없이 저 박석들을 지맘대로 드러냈다.

 


이게 지들 꼴리는 대로 드러낸 박석들이다. 지 맘대로 드러냈다.

 

 


이 짓거리 한다고 저 짓거리를 일삼았다.

어떤 미친 새끼가 저 지랄을 감히 했는지 그 담대함에 박수를 보낸다.

저게 보수 정비니?

저 일은 실은 지난달 28일 저 지역 어느 고고학도를 통해 나한테 제보가 들어온 사항이다. 그가 이르기를 포그레인으로 지들 맘대로 파헤쳤다고 하더라. 관련 제보를 담당 부서에 전달하고 난 잊어버렸는데 그게 뒤늦게 보도가 되고 난리를 치더라.

그건 그렇고 저 고인돌은 인위적인 고인돌인지 아니면 본래 저 자리에 있던 저 거대한 바위 덩어리를 무덤 혹은 제사시설로 재활용한 것인지는 나는 언제나 의심이다. 그 옆구리를 파고 들어가 무덤을 확인하기는 했지만, 또 그것을 근거로 조사단이 고인돌묘가 맞다고 발표했지만 여전히 나는 한편으로는 미심쩍다.

저 큰 돌덩이를 어디에선가 옮겨와서 만들었을 수도 있고, 또 본래 저 자리 있던 것을 옆구리 쪽에 파고 들어가 무덤과 같은 시설로 재활용했을 가능성도 얼마든 있기 때문이다. (이전에 나는 조사단 견해를 빌려 고인돌이 확실하다는 의견에 동조한 적이 있다.) 

암튼 다시금 저 담대한 짓거리를 일삼은 한국 문화재 보수업계에 박수를 보내노라!!!

제발 보수라는 이름으로 함부로 손대는 짓거리 이제 좀 그만하자 응?

 

*** related articles ***

 

다호리 통나무 목관 쓸 적에 구산동에서는 350톤 돌무덤???

 

 

다호리 통나무 목관 쓸 적에 구산동에서는 350톤 돌무덤???

김해 350t 고인돌 청동기 시대 묘역으로 확인…제단 논란 종지부 김동민  / 2021-07-30 15:21:15 고인돌 하부 목관묘와 토기로 묘역으로 판단…자문위원 "이견 없어" 김해 350t 고인돌 청동기 시

historylibrary.net

 

 

350톤 김해 구산동 고인돌묘(?) 아래서 토광묘???

 

 

350톤 김해 구산동 고인돌묘(?) 아래서 토광묘???

실제 조사에 간여하는 사람도 그렇겠지만 기자 역시 그에 간여했느냐 아니냐에 따라 친소감이 달라지게 마련이라, 이 경우 기자로서의 간여란 당연히 관련 기사 작성을 말한다. 직접 현장을 경

historylibrary.net

 

반응형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