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네스코 세계유산2

2015 제39차 세계유산위위원회 기사계획안 *** 아래는 2015년 7월, 독일 본에서 개최한 유네스코 제39차 세계유산위원회 World Heritage Committee 에 즈음해 우리 공장 문화부와 한반도부(당시도 이 이름이었는지는 확실치 아니하다)가 협의해 사전에 작성한 기사 처리 분담 계획안이다. 당시 이 회에서는 한국이 신청한 백제역사지구 등재가 예정되었지만, 온통 관심은 일본이 등재 신청한 Sites of Japan’s Meiji Industrial Revolution: Iron and Steel, Shipbuilding and Coal Mining (일본 메이지 산업혁명 유산군)에 가 있었거니와, 워낙 이 사안이 당시 한일 양국 외교 현안이라, 그 담당 부서가 이리 협조한 것이다. 나는 독일로 현지 출장 중이었고, 외교부 출입기자들도.. 2020. 6. 26.
군함도 강제노역 역사를 또 부인한 일본정부 日, '군함도 보고서'에 또 '韓강제노역' 빠져…정부, 유감 표명송고시간 | 2019-12-03 07:49日, 유네스코에 제출한 '이행경과보고서'에서 약속 안지켜정부, 외교부 대변인 논평 발표…"강제노역 희생자 위한 조치 성실 이행해야" 똥 싸러 갈 때랑 똥 싸고 난 다음은 다르다 했다. 이 똥싸개 전형이 일본 정부임을 우리는 너무 자주 봤다. 급하니 일단 세계유산 만들어보자 해서, 이런저런 요구조건 다 들어주겠다고 했다가 막상 되고 나니, 본색을 드러낸다. 이른바 왜놈본색이다. 내키지 않아서 한 일임은 알지만, 그래도 급하니깐 세계유산위원회 현장에서는 일본이 과거에 인접국가들에서 노무자들을 강제로 징집해서 혹독한 조건에서 강제노역케 한 일이 있다 마지못해 인정하면서, 그를 기념하는 여러 장치들을 이행하.. 2019. 1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