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

"It's my style", 강경화 vs. 김현종 '강경화와 갈등설' 김현종 "덕이 부족했다…제 자신 낮출 것"송고시간 | 2019-09-18 12:22트위터에 '반성글'…"최선의 정책 수립하려 의욕이 앞섰다" 청와대 참모랑 부닥친 장관이 살아남을 재간은 없다. 누구 얘기인지 내가 확실히 기억할 순 없지만, 이런 말을 하는 정치인 혹은 관료가 많다. 실제 역사를 통괄하건대 권력 최중심부에 위치하는 비서진은 그 직급 고하를 막론하고, 해당 부처 장차관과 부닥쳐서 패한 적이 없다. 동서고금 다 똑같다. 왜인가? 비서란 그 최고권력자 분신으로 분류하는 까닭이어니와, 실제 비서는 직급을 막론하고 그 최고권력자를 대행한다. 물론 그 비서를 통해 각 산하 기관에 내리는 지시가 과연 최고 권력자 뜻인지, 혹은 그 비서 개인 뜻인지 설왕설래하는 일이 많기는 하나, 권..
화성연쇄살인사건과 영화 '살인의 추억' 화성연쇄살인사건 용의자 검거에 영화 '살인의 추억'도 주목송고시간 | 2019-09-18 21:16 어젯밤 집에 들어가니, 집사람이 화성연쇄살인 용의자가 잡혔다는데 진짜야 라고 묻는다. 몰랐다. 그런 소식이 있는지를....아마도 퇴근 시간 무렵에 급작스레 전해진 소식인갑다. 이 소식을 접하고는 아다시피 이 사건이 미친 파장이 워낙에다 커서 나로서는 두 가지가 퍼뜩 떠올랐으니 하나는 비슷한 미제사건으로 전국을 떠들썩하게 한 다른 사건 대구 개구리소년 실종이 있거니와, 이제 것도 해결 기미를 찾았으면 하는 것이 있었는가 하면 문화부장으로서 직접적으로는 송강호 주연, 봉준호 감독 그 유명한 영화 '살인의 추억'이 있었으니, 시간이 좀 애매해 관련기사를 영화팀에 주문하기가 좀 그래서 밍기적이고 있었다. 조금 있..
[일지] 화성연쇄살인사건(1986∼1991) [일지] 화성연쇄살인사건(1986∼1991)송고시간 | 2019-09-18 20:03 ◇ 1986년▲ 9월 15일 오전 6시 20분 = 1차 사건. 태안읍 안녕리 목초지. 이모(71. 이하 괄호안은 당시 나이)씨. 하의 벗겨진 상태로 살해된 채 발견▲ 10월 20일 오후 8시 = 2차 사건. 태안읍 진안리 농수로. 박모(25)씨. 나체상태로 수로에 유기되고 가슴에 흉기 자국 남은 상태로 살해된 채 피살▲ 12월 12일 오후 11시 = 3차 사건. 태안읍 안녕리 축대. 권모(24)씨. 스타킹으로 양손 결박당하고 머리에 팬티가 씌워진 상태로 숨진 채 발견▲ 12월 14일 오후 11시 = 4차 사건. 정남면 관항리 농수로. 이모(23)씨. 스타킹으로 결박된 상태로 피살 ◇ 1987년▲ 1월 10일 오후 8시 ..
꽃무릇 핀 고창 고인돌유적공원 고창 고인돌유적 Gochang Dolmen Site다. 2000년, 고창 화순 강화고인돌 Gochang, Hwasun and Ganghwa Dolmen Sites 라는 이름으로 세계유산에 등재된 일부다. 고창 고인돌 유적은 흔히 동양 최대 고인돌 집단 군락지로 꼽히거니와 행정구역상으로는 고창읍 죽림리와 아산면 상갑리에 걸쳐 위치한다. 현재까지 파악하기로는 동서 방향 약 1.5㎞에 걸친 42.502㎢ 면적에 400기 이상을 헤아리는 고인돌묘가 밀집분포하거니와, 그 양식으로 볼 적에 이른바 탁자식, 기반식, 개석식 등 다양한 분포 양상을 보인다. 현장에는 이 유적을 전문 전시 홍보하기 위한 고창고인돌박물관이 개장해 운영 중이어니와, 그 마당에는 인근 지역에서 뽑아다 놓은 고인돌묘들이 있다. 언제부턴지 알 수..
아일랜드 답사개요(5) Cliffs of Moher 모허절벽 Cliffs of Moher 모허절벽 : 8. 30 이제 이번 여행도 막바지로 치달았다. 좋은 일은 언제나 그 속도가 쏜살인 법이다. 비바람 안고서 Galway를 출발한 우리는 오른편으로 대서양을 끼면서 남쪽으로 내달았다. 다음 목적지요 하룻밤을 보낼 곳은 Portmagee포트매기. 구글맵 두들기니 골웨이에서 280킬로미터 4시간이라 거리가 만만찮다. 밟아야 했다. 어차피 낮에 들어가긴 글러먹었다. 한데 가는 길에 빠뜨릴 수 없는 절경으로 우리는 Moher Cliffs 혹은 Cliffs of Moher 모허절벽을 지목했으니, 이곳에 들른 다음 남하하기로 했다. 절벽은 대략 골웨이에선 75킬로미터 지점이라 그리 많은 시간이 걸리는 거리는 아니었다. 한데 문제는 기상 날씨였다. 비바람이 몰아지는 데다 해변이..
국보 4점, 보물 22점을 국가에 기증한 성문종합영어 송성문 내 세대 대학 입시는 수학의 정석 시리즈, 영어의 성문영어 시리즈, 국어의 한샘 시리즈가 대표한다. 이 중에서 유독 정석 시리즈만이 아직도 제국을 구축 중인 것으로 알거니와, 영어만 해도, 벌써 내가 세대애는 맨투맨이라는 새로운 경쟁자가 등장해 성문 제국을 위협하기 시작했다. 이 정석 시리즈는 내 세대 또 하나 기념물을 새겼으니, 내가 고교 재직시절인가 그 무렵, 그 저자 홍성대씨가 전주인가에 세웠다는 상산고등학교라는 학교가 신흥으로 한창 주가를 올리기 시작하던 초창기라, 이 고등학교를 두고, 소백산맥 너머 김천이라는 데까지, 이곳 재학생들은 전액 장학금을 받느니 하는 이야기가 들려오기도 했더랬다. 저들 입시계의 절대군주 3인방 중 성문종합영어 주인공을 내가 다름 아닌 문화재 업계에서 조우하게 될 줄은 ..
가을날 호박 늙은 호박 갈갈이 찢겨 차근차근 쪼그라든다. 어째 한 움큼 깨물면 복숭아 맛 날 듯도 하거니와 호박아 넌 내가 혹닉하는 죽이 되거라.
부역자란 비난 싫어 냅다 튄 일석 이희승, 해방공간 친일부역자들이 살아남는 법 그제 소개한 국어학자 일석 이희승 회고록 《다시 태어나도 이 길을》 보면 흥미로운 대목이 적지 아니한데 이에 의하면 그는 육이오 발발 직후 서울이 북한군에 함락되었을 때 피난하지 못하고 갇혔다. 서울이 수복되자 그를 향한 비난의 화살이 날아들었다. "넌 부역자다" 중공군 참전으로 1.4후퇴를 하게 되자 일석은 열라 남쪽으로 튀었다. 그는 말한다. "부역자 소리 다시 듣기 싫어서였다" 그런가 하면 해방공간에서 친일부역자들이 어떻게 살아남으려 했는지 그 일단이 드러난다. 밑줄 친 대목에 일제 협력자가 해방공간에 건물을 무상 임대한 내용이 나온다. 대표적인 경우가 백범한테 갖다바친 경교장이다. 느닷없는 해방정국에 귀환한 독립운동가들. 그들에겐 활동할 공간이 필요했다. 이걸 친일부역자들은 이용했다. 자기 건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