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SSAYS & MISCELLANIES

강민석은 퇴직이라도 하고 가지 교수놈들은?

중앙일보-JTBC 노조 "현직 언론인 청와대 대변인 직행 유감"
2020-02-06 17:07

중앙일보사 "우려와 비난 감내할 수밖에 없어"

 


이거 분명 문제다. 중앙일보 현직기자 강민석이 사표 던지자마자 청와대로 직행한 일은 언론 중립성이라는 측면에서 분명 문제다.

듣자니 강민석은 지난 2일 사표를 제출하고 그 이튿날 수리되었다니 실상 기자로 있다가 곧바로 청와대로 직행한 셈이다.

한두달 전엔 대변인 제안을 받고는 그럴 생각이 있다 해서 동의한 상태에서 그간 인사검증이 진행되었을 것이다. 그러니 계산상으로 보면 적어도 강민석은 한두달을 이중취업을 한 셈이니 맘은 청와대로 간 상태서 중앙일보 기자 생활을 한 것이다.

기자가 저런식으로 이적하는 자체야 직업선택의 자유에 속하니 도덕적으로 비난할 순 있어도 법적인 문제는 없다. 다만 저 이중취업기간 만큼은 문제가 크다고 나는 본다.

청와대 대변인으로 내정된 자가 기자 생활을 한다?

나는 용납하기 힘들다.

그건 그렇고 이참에 다시금 이야기한다. 강민석은 중앙일보를 퇴직하고, 나아가 기자직을 때려치고, 모든 걸 정리하고 청와대로나 갔지, 교수놈들은 대체 뭐란 말인가?

왜 교수놈들은 휴직을 하고 청와대니 내각이니 하는 데로 간단 말인가?

 

이 정권에서도 지금 논란 중인 조국이도 그렇고, 공정거래위원장하다가 지금 청와대 수석인가 하는 한상조도 그렇고, 이 교수놈들은 모조리 휴직이라, 현직 교수직을 유지한 채 알바하러 간다. 

 

교수 겸직 봉쇄해야 한다. 

 

청와대 수석이, 장차관이 대학 보직이냐 이 망할 놈들아? 

  • 연건거사 2020.02.07 08: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ㅋ 옳소!!

  • 이렇게 보시면 안되겠습니까? 인사검증 기간동안 직을 유지한 것은 grace period이고 (왜냐 저짝만 믿고 현직을 버렸다가 둘 다 놓치면 안되므로), 교수직은 tenure라는 특성 때문에 선택가능한 것으로 (즉 자를 수가 없는 특성 때문에).

  • 연건거사 2020.02.07 14: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학보직.. 상아탑의 건달이라고도 할수 있죠. ㅋㅋㅋ

  • 연건거사 2020.02.07 14: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학보직자는 대학을 자기들이 돌리기 때문에 큰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실제는 대학보직자 없어도 대학 잘만 돌아가요.. 대학은 실무자들이 거의 돌립니다. 보직자들이 돌리는게 아니라..

    대학 실제로 돌아가는거 실무선까지 정확히 파악하는 보직자.. 거의 없습니다.
    대학보직의 기능이라는게 그런거죠. 교수들한테 바람 잔뜩 넣어서 내가 정치판 소질이 있구나.. 헛된 꿈 꾸게 만드는거.
    그래서 대학보직이야 말로 폴리페서의 온상이라고 하는거죠.

  • 연건거사 2020.02.07 1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학교수가 대학본부 행정을 너무 잘 한다고 치자고요. 여러모로 문제죠.

    하라는 연구는 안하고 얼마나 행정에 심혈을 기울였길래 저렇게 잘하나..
    그게 아니면 실무진들이 다 떠받을어주는 대학본부에서 행정같지도 않은 행정하면서 본인은 행정가라고 착각하고 있거나..

  • 연건거사 2020.02.07 16: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학이 사회 참여를 이야기 하면 웃고 맙니다.
    해방이후 70년간 가장 적폐가 청산 없이 쌓여 있는데가 대학이에요.
    대학은 사회 참여를 이야기 할게 아니라 적폐청산을 이야기 하고 정풍운동이라도 일어나야 할 상황입죠.

    안식년? 미국 대학은 교수들 안식년에 월급 없어요..
    정년보장? 미국대학은 교수 5명에 1명 정년보장 받습니다요.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