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 THESIS/Photo News

기와를 뚫은 모란

by taeshik.kim 2022. 5. 3.
반응형

 

그 어떤 꽃도 한옥이랑 어울릴 때 그 빛은 배가 삼가 사가 열가한다.

모란이라 해서 예외일 수는 없다. 

기와 담장 너머로 대가리 빼곡 내민 모란이 만개했다. 

 

 

 

담벼락 백댄서 삼은 모란은 그 한편이 뮤직비디오 아니겠는가? 

반응형

'NEWS & THESIS > Photo New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양귀비 밭  (1) 2022.05.08
파꽃  (1) 2022.05.07
모과모과한 모과꽃  (1) 2022.05.02
연두 화장 바른 처인성 참나무  (1) 2022.04.29
뺀질뺀질 모란  (1) 2022.04.28

태그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