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런저런

단맛이라곤 눈꼽만큼도 없는 오돌개 앵두

by Herodopedia taeshik.kim 2021. 6. 13.
반응형


입맛이 변한 때문인지 그게 아니라면 기상조건에서 비롯할 터인데

오돌개도 그렇고

앵두도 그렇고

보리똥도 그렇고

단맛이라곤 찾아보기 힘들고 다 쓰다.

혹 잦은 비 때문이 아닌가 한다.

맛보지 아니한 살구도 이 모양 아닐까 싶다.

반응형

'이런저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늘의 산수국  (0) 2021.06.14
에릭센 쇼크  (0) 2021.06.14
단맛이라곤 눈꼽만큼도 없는 오돌개 앵두  (0) 2021.06.13
과부가 없다는 밤나무꽃  (0) 2021.06.13
감꽃 같은 꽃을 떨구는 수입산 개오동  (0) 2021.06.11
나무계의 흑색종 오갈피  (0) 2021.06.09

태그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