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 THESIS

The Oscar goes to 'Parasite'



(4th LD) 'Parasite' wins four Oscar trophies including best picture

Movies 15:01 February 10, 2020

(ATTN: UPDATES throughout with more info, comments; CHANGES photo)


SEOUL, Feb. 10 (Yonhap) -- Bong Joon-ho's sensational black comedy "Parasite" has bagged four Oscar titles, including best picture and best director, to become the first non-English language film to achieve such a feat.


At the 92nd Academy Awards held at the Dolby Theatre in Los Angeles on Sunday (U.S. local time), Bong's seventh feature film, a tale of class division, won the ceremony's highest prize -- best film.


It outclassed "The Irishman," "Jojo Rabbit," "Ford v Ferrari," "Little Women," "Joker," "Marriage Story," "Once Upon a Time in Hollywood" and "1917."


"Parasite" also won best director, best original screenplay and best international feature film.


................


Moon Jae-in, President of Korea applauds as 'Parasite', a film derected by Bong wins four Oscar trophied including best picture.




'기생충', 작품상까지 4개 트로피…오스카 역사 새로 썼다(종합2보)

2020-02-10 14:50 

최다 노미네이트 '1917' 제쳐, 국제영화상·작품상 동시 수상은 최초

64년 만에 칸영화제·아카데미 동시 정복, 아시아 감독상은 두번째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이도연 기자 = 봉준호 감독 '기생충'이 101년 한국 영화 역사뿐만 아니라 92년 오스카 역사도 새로 썼다.


'기생충'은 세계 영화 산업의 본산인 할리우드에서 자막의 장벽과 오스카의 오랜 전통을 딛고 작품상을 포함해 총 4개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기생충'은 9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올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고 권위인 작품상을 필두로 감독상과 각본상, 국제영화상까지 4관왕을 차지했다. 이로써 올해 아카데미에서 가장 많은 상을 받은 영화가 됐다.


.............................



The best picture of the the 92nd Academy Awards goes to 'Para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