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코로나19 세계사정2

남미를 박살내는 코로나19 코로나19 새 진앙이 된 중남미…신규 확진·사망 연일 최다 | 연합뉴스코로나19 새 진앙이 된 중남미…신규 확진·사망 연일 최다, 고미혜기자, 국제뉴스 (송고시간 2020-05-23 04:03)www.yna.co.kr 중국이 진원이냐 아니냐를 두고 미국과 중국이 박터지는 쌈박질을 벌이어니와 우야둥둥 그 발생 현황을 보건대 코로나19가 중국에서 첫 극성을 구가했음은 하늘이 두 쪽 나도 변함이 없거니와 메뚜기떼마냥 중국을 휩쓴 그 바이러스는 이내 한반도를 상륙해 도륙내더니 유럽 대륙으로 건너가 이태리를 한니발 코끼리 발굽 아래 짓밟힌 로마군 꼴을 내더니 이내 프랑스 스페인을 거쳐 독일 영국 스칸디나비아를 아작 넀다. 유라시아 대륙을 오뉴월 소불알처럼 걸친 러시아도 예외가 아닌듯 그에 신음하거니와 느긋느긋 언.. 2020. 5. 23.
유럽은 완화세 뚜렷한데 남미는 극성? 스페인 코로나19 일일 사망 59명…두달만에 최저 | 연합뉴스 스페인 코로나19 일일 사망 59명…두달만에 최저, 김용래기자, 국제뉴스 (송고시간 2020-05-19 01:53) www.yna.co.kr 중세시대 흑사병에 비견하는 속도로 유럽을 점령하고는 맹위를 떨치던 코로나19가 뚜렷한 둔화세를 보이어니와, 우선 막강한 확진자와 사망자를 낸 스페인이 현지시간 18일 현재 이로 인한 사망자가 2만7천709명으로 하루 전보다 59명 늘었고, 누적 확진자는 285명 늘어난 23만1천606명이라 한다. 하루 천명씩 죽어나가던 시절과 비교하면 격세지감이다. 이탈리아 하루 확진·사망자 두달만에 최저↓…"방심 말아야" | 연합뉴스 이탈리아 하루 확진·사망자 두달만에 최저↓…"방심 말아야", 전성훈기자, 국제뉴스 (.. 2020. 5.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