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학중앙연구원9

대한제국기 황실 의례와 의물 한국학중앙연구원, 『대한제국기 황실 의례와 의물』 발간 대한제국 ! 황제국을 상징하는 의물을 제작 사용 ! 조선국 왕족에서 대한제국 황족으로 ! 의물에 나타난 황족의 신분 구별 ! □ 한국학중앙연구원 출판부는 황제국으로서의 대한제국의 한 단면을 볼 수 있는 『대한제국기 황실 의례와 의물』(이욱 외 지음, 16,000원)을 발간했다. □ 의례는 꾸밈에 기초한다. 내면에서 우러나는 것이 예라고 말하지만 실제는 외면을 통해 내면을 가꾸는 것이 의례이다. 이 책은 의례를 구성하는 물질적 요소인 외적인 부분에 치중하였다. 금책(金冊), 복식(服飾), 노부(鹵簿), 제기(祭器), 홀기(笏記), 발기[件記], 제물 등과 같이 의례에서 사용하는 구체적인 의장, 기물, 음식 등 ‘의물(儀物)’을 주제로 삼았다. 의물은 .. 2020. 12. 26.
19대 한국학중앙연구원장에 안병우 안병우 한신대 명예교수, 한국학중앙연구원장 취임 임동근 기자 2020-12-14 16:45:26 안병우 한신대 명예교수, 한국학중앙연구원장 취임 안병우 한신대 명예교수, 한국학중앙연구원장 취임(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한국학중앙연구원은 안병우 한신대 명예교수가 14일 제19대 원장에 취임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2023년 12월 13일 k-odyssey.com 한국학중앙연구원 제19대 원장 안병우(安秉佑) 박사 취임 ■ 생년월일 : 1954. 8. 17. (67세, 충북 음성 출생) ■ 現 : 덕성학원 이사장 및 한신대학교 명예교수 ■ 前 : 국가기록관리위원회 초대 위원장 ■ 임기 : 2020. 12. 14. ~ 2023. 12. 13. ■ 한국학중앙연구원 제19대 원장에 안병우 박사가 취임하였습니.. 2020. 12. 14.
《숙종이 정리한 왕실가족의 역사와 기록》 《숙종이 정리한 왕실가족의 역사와 기록》 발간 - 종친록, 유부록, 선원록 등 다양한 왕실보첩 소개 - 왕실 족보의 편찬에 정파적 이해관계가 반영되는 과정과 결과 제시 - 숙종이 직접 나서서 전란으로 소실된 왕실족보를 재편찬 □ 한국학중앙연구원(원장 안병욱)은 조선시대 왕실보첩 편찬사를 간략하게 정리한 《숙종이 정리한 왕실가족의 역사와 기록》(원창애 지음, 12,000원)을 발간했다. □ 조선시대 왕실보첩[왕실족보]은 전통시대 친족의식의 변화를 잘 보여주는 사료이다. 성리학적 친족의식이 정착되기 전에는 부계와 모계 양쪽 친족을 모두 중히 여겼다. 따라서 조선 초부터 기록된 왕실보첩은 부계와 모계를 모두 중시하는 등 조선 이전의 전통적 친족의식을 그대로 반영했다. □ 조선 왕실보첩은 수록 내용이나 형식에 .. 2020. 11. 5.
한국학중앙연구원기 ‘기묘명현의 꿈과 우정, 그리고 기억’ 특별전 이하는 2020. 10. 30 한국학중앙연구원 관련 보도자료 전문이다. 기묘명현의 시와 편지로 만나보는 ‘기묘명현의 꿈과 우정, 그리고 기억’ ◇ 2020년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특별전 ‘기묘명현의 꿈과 우정, 그리고 기억’ 개최 ◇ 개혁가들의 시와 편지로 보는 벼슬살이와 귀양살이의 고뇌의 기록 ◇ 개혁을 향한 조광조 및 친우들의 도전과 좌절의 기록을 다양하게 전시 전시 □ 한국학중앙연구원(원장 안병욱)은 전라북도 남원 순흥안씨 사제당思齊堂 종중에서 2010년 기탁한 기묘명현의 시와 편지를 모은 『기묘제현수필』(보물 제1197호)과 『기묘제현수첩』(보물 제1198호)을 중심으로 관련 문헌 자료를 모아 2020년 장서각 특별전 ‘기묘명현의 꿈과 우정, 그리고 기억’을 개최하고 있다. ○ 기묘명현은 151.. 2020. 11. 2.
한국학중앙연구원 한국학대학원 “2021학년도 일반전형 신입생 모집” 한국학중앙연구원 한국학대학원 “2021학년도 일반전형 신입생 모집” - 1980년 설립된 인문 사회 문화 예술 분야 정부출연 연구 중심 대학원 - 교수 1명에 학생 5명의 비율로 소수 정예 교육 실시 - 저렴한 기숙사비 및 수업료 외에 다양한 학생 복지 제도 운영 □ 한국학중앙연구원(원장 안병욱) 한국학대학원은 2021학년도 일반전형 전기 신입생을 모집한다. □ 2021학년도 신입생 원서 접수는 10월 19일부터 29일까지인데, 인문 사회 전 분야에서 석사과정 35명, 박사과정 25명을 모집한다. □ 한국학대학원은 한국학중앙연구원 부설 대학원으로서, 교수 1명에 학생 5명의 비율로 소수 정예 교육을 실시하며, 전공 강의 및 학제간 협동강의, 개별 주제연구의 현장학습 등 다양한 커리큘럼을 운영하고 있다. .. 2020. 10. 19.
근대여성과 신식부인치가법新式婦人治家法 전통의 계승으로 시작된 근대 여성의 탄생 ! 『신식부인치가법의 번역과 어휘』 발간 ◇ 근대 가정학 교과서로 보는 근대 여성의 가족 경영 및 자녀 교육 ◇ 가족 경영 지침서에 실물 경제 관련 용어들이 대거 등장하기 시작 ◇ 전통 여성을 근대 여성으로 변모시키기 위한 󰡔신식부인치가법󰡕 □ 한국학중앙연구원 출판부는 근대 여성들의 가정 경영 및 자녀 교육 지침서를 연구한 『신식부인치가법의 번역과 어휘』(신국판, 20,000원)를 발간했다. □ ‘내훈’ 또는 ‘여훈’ 등으로 지칭되던 전통시대 여성 교육은 여성이 그 아버지와 남편과 아들을 잘 받들게 하기 위한 교양 교육이었던 반면에, 20세기 초에 형성된 근대 가정학은 구시대적 생활 풍속을 개량하고 훌륭한 국민을 양성해내는 주체로서 새로운 여성상을 제시한다. □ .. 2020. 8. 26.
[내가 만난 사람] 역사학도 이기동 이 생활하며 이래저래 만난 사람들로 내 손으로 그들의 행적을 문서화하기도 했으니, 동국대 교수와 한국학중앙연구원장을 거친 역사학도 이기동 선생도 그런 양반 중 한 명이다. 이 양반에 대해서는 몇번 언급하기도 했으니, 정리하자면, 그의 역사학에는 나는 찬동하지 않는 부분이 많으나, 인간적으로는 묘한 매력이 많다고 본다. 아래 재인용하는 내 두 기사는 그의 정년퇴임과 관련한 논급이다. 이 중에서도 그의 정년퇴임식 관련 기사는 나 자신한테 잘 썼다고 기특해 한다. 그는 한국학중앙연구원장 재직시설 구설에 올랐다. 이른바 "화장실 다녀오겠습니다" 사건과 "새파란 것들" 사건이 그것이다. 그를 모르는 사람들이야 뭐 저런 사람 있냐 하겠지만, 그를 좀 아는 나로서는 참말로 이기동 답다고 당시에 파안대소했더랬다. 20.. 2019. 8. 1.
민족문화대백과사전에 반평생 바친 김창겸 "민족문화대백과사전 덕분에 한국 학술문화 비약적 성장"송고시간 | 2019-06-28 06:10한중연 36년 생활 마무리하는 '사전 산증인' 김창겸 부단장"열띤 토론으로 표제어 정해…콘텐츠 보강이 장기 과제" 가찹게는 김천고등학교 선배인 형을 나는 언제나 애늙은이라 부른다. 나는 그를 대략 20년전쯤, 내가 문화재 학술을 전담하기 시작할 무렵에 조우했다. 남들이야 같은 김천이라 하면 이웃집처럼 다 안다 생각할 수 있겠지만, 지도 펴 봐라, 김천이 얼마나 넓은지. 직지사 사하촌 출신 형을 거창 무풍으로 넘어가는 대덕산 아래 동네 사람인 내가 알 턱이 있겠는가? 그 당시에도 백과사전 편찬업무에 종사하던 형은 같은 김천 출신이라는 인연이 빌미가 되었겠지만, 관계가 돈독해져 나중에는 2003년 무렵인가에는 신라.. 2019. 6. 28.
김창겸 불멸의 공헌 세 가지 영감이 책을 냈다. 경인문화사에 있다가 독립한 신학태 선생 도와야 한다며 그가 차린 출판사 '온샘'에서 꼭 책을 내야 한다고 해서 이리한 것이다. 내년 상반기엔 퇴임하는 형이다. 퇴임이 다가오니 만감이 교차하리라. 이번 단행본 《신라 하대 국왕과 정치사》 서문에도 그 심정 일단을 적었다. 김창겸. 경북 김천산이요, 김천고 출신으로는 드물게 역사를 전공했다. 그의 최고 업적은 한국학중앙연구원이 한국정신문화연구원으로 불리던 시절, 그에서 기획하고 펴낸 《민족문화대백과》 편찬이다. 그의 젊음은 저 사전에 오롯이 녹아들었다. 영남대에서 이종욱 선생한테 감발해서 그 인연으로 성균관대 대학원에서는 신라하대 연구로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선생이 《신라상대 왕위계승연구》로 박사학위를 했으므로, 그 자신은 《신라하대 왕위.. 2018. 12.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