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번갯불에 볶은 햄튼 코트 팰리스 Hampton Court Palace

by 한량 taeshik.kim 2019. 9. 2.


더블린서 런던 경유하는 김에 이래저래 두들기니 한 시간가량 짬이 나 햄튼 코트 팰리스를 번갯불 콩볶아먹듯 돌았다.


4년이 지났는데도 저 툰실이 헨리 8세랑 앤 불린은 변화가 없다.


골프장 잔디도 그대로요


스포츠 머리 주목들도 그 모습이다.

이젠 간다.


중랑천 만한 템즈야 또 만나자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