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역사문화 이모저모

보쿠와 열라리나 바까야로데싯따

by Herodopedia taeshik.kim 2021. 3. 26.
반응형


1971년 7월, 발견 개봉 당시 무령왕릉 대강 유물배치 양상이다.

대강이라 하는 까닭은 정확성을 담보하지 못하는 까닭이다.

하도 개판으로 발굴해서다.

다만 한 가지만큼은 적어도 위치관계 배치양상은 확실한데 무덤길 입구 진묘수랑 그 바로 앞쪽 묘권墓券 두 장 배치관계도다.

묘권 두 장은 무덤 안쪽에 있는 사람 기준으로 텍스트 방향을 설정했다.

다시 말해 저 문건은 무덤 주인공인 무령왕릉 부부가 화자話者이자 발신자다.

이 점 잊어서는 안된다.





이 무령왕령은 정확히는 부부능이다. 왕이 먼저 죽어 묻혔고 왕비는 나중에 죽어 추가됐다.

이것이 왕이 죽었을 때 묘권 배치 양상이다. 역시 묘권은 철저히 왕 중심이다.

왜 두 사람은 머리를 남쪽에 두었고 부부 위치는 바뀌었는가.

이것이 나로선 체증이었다.

이걸 해결한 직후인 2016년 3월 23일 나는 다음과 같이 썼다


보꾸와 열라리나 바까야로데싯따.
머리를 남쪽으로 둔 이유를 이제야 풀다니..


그 고구考究한 바는 졸저 《직설 무령왕릉》에 정리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