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런저런

수송동 공장 옥상서 조우하는 적추赤秋

by 한량 taeshik.kim 2020. 10. 21.


간만에 오른 공장 옥상

온통 핏빛이다.



하마터면 피 뽑자 할 뻔했으니

그래도 혈액형은 궁금해 물었더니 rh 마이너스 오톰 autumn 이란다.



코딱지만한 이 토마토는 edible인가?

씹으면 핏물 돌 듯해 관뒀노라.

어떤 놈이 가을을 백색이라 해서 백호白虎를 두었는가?

이르노니 가을은 색깔로는 적색이요 동물로는 주작朱雀이더라.

태그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