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런저런

중늙은이 셋이서 찾은 운주사

by 한량 taeshik.kim 2020. 10. 22.


이 세상 가장 비참한 여행은 성별이 같은 중늙은이끼리의 답사다.

더 비참한 여행은 그 틈바구니에 낀 또 다른 같은 성별의 중늙은이다.

나도 관광버스 타고 묻지마 해봐야겠다.

(2017. 10. 22)

***

다 무탈히게 함께 늙어갔으면 싶다 해서 옛날 사진첩을 뒤진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