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SSAYS & MISCELLANIES

죽음이 소환한 여고시절 이수미

by taeshik.kim 2021. 9. 3.
반응형

https://www.youtube.com/watch?v=wm-aJfm7TBM 

 

어느 날 여고시절 우연히 만난 사람
변치 말자 약속했던 우정의 친구였네
수많은 세월이 한없이 흘러 아~ 아~
지나간 여고시절 조용히 생각하니
그것이 나에게는 첫사랑이었어요

수많은 세월이 한없이 흘러 아~ 아~
지나간 여고시절 조용히 생각하니
그것이 나에게는 첫사랑이었어요 우~

 

'여고시절' 부른 70년대 톱가수 이수미, 폐암 투병중 별세
김효정  / 2021-09-03 09:30:11
허스키한 음색으로 인기…투병 중에도 신곡 발표

 

 

′여고시절′ 부른 70년대 톱가수 이수미, 폐암 투병중 별세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여고시절′ 등의 히트곡을 부른 1970년대 인기 가수 이수미가 폐암 투병 중 69세를 일기로 별세했다. 3일 유족과 가요계에 따르면 이수미는 지난해 12월께 폐암 3

k-odyssey.com

 

 

 

 

같은 노래인데 텍스트로만 적어놓으면 무미건조하기 짝이 없고, 또 때로는, 아니 자주 이것이 무에 감성을 일으킬 만한가 하겠지만, 배경 음악과 음표간 조합, 그리고 무엇보다 그것을 부르는 이의 창법에 따라 왕청나게 달라지니, 이 여고시절 역시 그러해서 

이를 부른 이수미야 나보다 연배가 높아 그와 동시대를 호흡하지는 아니했지만, 언제나 대중가요는 그것을 소비하는 층과 생산 유통하는 층이 크게 한 세대 격차가 지기 마련이라, 저 여고시절만 해도, 내가 아주 익숙한 멜로디의 대중가요였다. 

이수미 노래로 저 노래 말고는 실상 기억에 남은 것이 없으니, 70년대 인기가수라 하지만, 그 시절 10대가수가 평정하던 시절이라, 그 시대를 풍미한 가수로 60년대 말부터 걸치는 남진 나훈아, 그리고 놀랍게도 나훈아보다 연세가 많은 조용필이 70년대 중반을 지나면서 그의 시대로 만들어가던 중이었으니(그러다 대마초에 한방 가긴 했다만)

지금은 연예기획사로 일가를 이룬 이수만도 그 시절 멤버였고, 이제는 조승우 아버지로만 소환하곤 하는 조경수, 그리고 최헌 최백호, 그리고 송창식이며 윤형주며 하는 기라성들이 맹위를 떨치던 시절이었다. 

다른 가수들이 70~80이며 해서 마구잡이 소환될 적에도 저 이수미는 근황이 나로서는 기억에 남을 만한 것이 없거니와, 까마득히 잊고 지낸 그가 고인이 되어 나타난다. 

연세가 지긋했을 것으로 생각했더니, 이제 겨우 일흔이란다. 그가 누구건 이제는 그 죽음만으로 이런저런 상념이 지는 시절로 나 역시 접어든다. 

 

*** related article ***

 

1973년 대천 해수욕장 가수 이수미 습격 혹은 자해사건과 경주 미추왕릉 지구 고려대박물관 발굴 물고기뼈

 

 

1973년 대천 해수욕장 가수 이수미 습격 혹은 자해사건과 경주 미추왕릉 지구 고려대박물관 발굴

'여고시절' 부른 70년대 톱가수 이수미, 폐암 투병 김효정  / 2021-07-16 20:08:02 입원 전까지 신곡 '별이 빛나는 이 밤에' 녹음…최근 발표 ′여고시절′ 부른 70년대 톱가수 이수미, 폐암 투병

historylibrary.net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