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 THESIS

2019 문화계 결산(1) 대중문화 : 펭수 열풍 속 버닝썬게이트

by Herodopedia taeshik.kim 2019. 12. 15.
반응형

[2019문화결산] 만성적자 공영방송 비상경영체제

송고시간 | 2019-12-15 07:00

MBN·CJ ENM은 압수수색 된서리, KBS는 연이은 구설

종편은 조국 국면서 약진 뚜렷




[2019문화결산] 드라마 대작 러시, 알짜는 기본 충실한 작품

송고시간 | 2019-12-15 07:00

예능 키워드는 나영석·김태호·미스트롯, 그리고 펭수는 광풍


방탄소년단을 위협하는 펭수



[2019문화결산] '천만 영화' 다섯편 양산한 스크린

송고시간 | 2019-12-15 07:00

사상 최다 관객 기록 속 '중박 영화'는 실종

'기생충' 한국영화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쾌거


황금종려상 기생충



[2019문화결산] 방탄소년단과 버닝썬게이트가 엇갈린 가요계

송고시간 | 2019-12-15 07:00

슈퍼엠까지도 빌보드 정복, 송가인은 트로트 열풍

사재기 논란에 '프듀' 조작에 악성댓글로 얼룩


불법동영상 파문 정준영



올 한해 문화계를 연합뉴스가 결산했다. 대중문화와 순수문화, 두 부문으로 나눈다. 


대중문화를 다시 저와 같이 세분했다. 


제목만으로도 무슨 일이 있었으며, 어떤 일이 화제였는지 짐작할 수 있으리라. 


방탄소년단 위력은 여전했으며, 그 아성에 펭수가 맹렬히 도전했다. 봉준호 '기생충'은 난공불락과도 같던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아왔다. 


연예계는 잇딴 비극이 있었으니, 설리와 구하라가 비명에 갔으며 버닝썬게이트는 대한민국을 흔들었다. 


방송사, 개중 공중파는 망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