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아스널7

Auba Stays at Emirates Auba signs a new long-term contract! Arsenal Digital 15 Sep 2020 www.arsenal.com/news/auba-signs-new-long-term-contractAuba signs a new long-term contract!Our club captain commits his future to the club by signing a three-year deal to stay in north Londonwww.arsenal.com '아스널 골잡이' 오바메양, 3년 재계약…"아스널을 믿는다" 송고시간 2020-09-16 07:36 이영호 기자 2018년 1월 아스널과 계약 후 지금까지 111경기에서 72골 www.yna.co.kr/view/AKR202009.. 2020. 9. 16.
FA컵 우승, 간만에 전하는 아스널 소식 아스널 소식을 전하기가 얼마만인지 모른다. 그도그럴 것이 좋은 소식이라곤 없었으니 말이다. 20여년 철권통치를 구가한 아르센 벵거 체제가 막을 내리면서 그 집권 말기에 시작한 붕괴 조짐은 좀처럼 회복기미가 없어 그 후임 에머리 체제는 더욱 나락으로 곤두박질하더니 마침내 1년 반만인가에 붕괴하고 만신창이가 난 구너스는 에버튼을 거쳐 말년을 아스널에서 선수생활을 하고는 펩 과디올리나를 보좌해 맨시티 코치로 가 있던 아르테타를 긴급수혈하기에 이르렀다. 하지만 아르테타도 급한 불을 끄지는 못했으니 겨우 하루하루를 막는데 급급하다가 챔스티켓을 보장하는 리그 4위권은 고사하고 유에파컵EUFA CUP 티겟 확보에도 실패하는 순위로 정규시즌을 마감하고 말았다. 아스널이 저번주에 막을 내린 2019-20 프리미어리그 정.. 2020. 8. 2.
조세 무리뉴의 취임이 말하는 토트넘의 위상 변화 북런던을 연고로 하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은 몇년 전까지만 해도 Big Four을 위협하는 중상위권으로 분류하는 그런 팀이었다. 같은 지역을 연고지로 삼는 아스널과는 불구대천 원수라 해서, 그 두 팀간 north london derby는 영국 축구를 대표하는 라이벌전으로 격렬함으로 유명하지만, 소문과는 달리 대체로 아스널의 일방적인 우세였다. 하지만 그런 시대도 포체티노 감독이 토트넘에 취임하면서, 나아가 그에 비례해 벵거 시대가 종말로 치닫기 시작한 아스널은 짠돌이 구단주 크란케가 더욱 주머니를 닫으면서, 하락세가 계속되면서 전세가 역전되기 시작하더니, 급기야 요 근래 몇 시즌에는 토트넘이 상위를 점거하는 시대를 맞았다. 특히 지난 시즌 챔피언스리그에서 토트넘은 결승전까지 진출했으니, 비록 같은.. 2019. 11. 26.
이젠 아무도 기대하지 않는 아스널 우승 이건 얼마전 아르센 벵거 전 아스널 감독이 인터뷰에서 한 말이기도 한데 이젠 아무도 아스널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를 우승해야 한다고 말하지 않는다. 23년간이나 아스널 감독으로 철권 통치한 아르센 벵거도 막판에 성적 부진에다가 피로도가 겹쳐 팬들이 반발이 거세지자 권좌에서 스스로 내려왔다. 막판 2년을 포함해 그 후임 에머리 감독 1년까지 3년 연속 아스널은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이 걸린 리그 4위권 내 진입에 실패했다. 특히 지난 시즌에는 리그 5위로 마감하고, 마지막 남은 관문이었던 유로파리그 챔피언 결승전에서도 EPL 라이벌 첼시한테 분패해 그 챔피언한테 주어지는 챔스 진출권 확보도 분루를 삼키고 말았다. 벵거 시대에는 누구나 아스널이 리그 챔피언을 먹어야 한다고 했다. 그도 그럴 것이 벵거 시대 23.. 2019. 10. 15.
에버턴 응원하러 리버풀로! 더블린에 산다는 할배들이다. 지금 더블린 공항서 입국심사하다 조우해 물으니 오늘 리버풀서 에버턴이 울버햄튼과 치르는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축구 경기 보러 넘어간단다. 볼짝없는 에버튼 광팬들이시라 난 아스널 광팬이라 하니 절망한다. 같은 리버풀을 연고지 삼는 지역 라이벌 리버풀이 너무 잘 나간다고 하니 부럽댄다. 2019. 9. 1.
아르센 벵거 떠난 뒤의 축구 한국시간 2일 새벽 4시 스페인 마드리드 완다 메트로폴리타노에서 리버풀과 토트넘이 2018-19 시즌 유럽축구연맹, 유에파UEFA 챔피언스리그UCL 쟁패를 위한 최후의 결전을 치른다. 전년도 각국 리그 챔피언을 필두로 소수 상위에만 참여 자격이 주어지는 이번 대회에도 내가 응원하는 북런던 연고 잉글리쉬 프리미어리그 아스널Arsenal은 전년도 리그에서 4위권 밖으로 밀려나는 바람에 아예 참여할 수가 없었거니와, 이번 18-19시즌에도 5위권으로 밀려나 거푸 미끄러져 내년 챔스에도 모습을 드러내지 못한다. 아스널에게 유일한 기회가 있었으니, 그것은 챔스 바로 아래 클럽 대항전인 유로파EUROPA 챔피언은 그 다음해 챔스 자격을 획득하는 것이었거니와, 아스널은 이에서 결승까지 올랐다가 저번 주 아제르바이잔 .. 2019. 6. 1.
막장드라마를 쓴 챔스 준결 두 경기, 그리고 그런 기적이 없어야 하는 아스널 세계 클럽축구계 자웅을 가리는 자리가 유럽챔피언스 리그다. 각국 클럽 리그 그 전대회 우승국을 포함해 상위권만이 조별리그를 거쳐 32강부터인가 홈앤드어웨이 방식 넉다운 시스템으로 패권을 가린다. 결승전은 단판 승부다. 넉다운시스템에서 관건은 원정경기 다득점 승자 원칙이다. 홈과 어웨이 두 경기를 합산한 스코어로 승자를 가리되 동점일 경우 원정경기에서 다득점을 한 팀을 승자로 정한다. 이번 준결승에서 토트넘이 결승에 오른 방식이 이것이다.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은 1차전 홈 경기에서 한방을 얻어맞아 0-1로 아약스에 졌다. 한데 조금 전에 끝난 암스테르담 원정경기에서 루카스 모우라의 해트트릭 3골을 앞세워 3-2로 이겼다. 두 경기 합산 3-3.한데 토트넘은 원정경기에서 3골을 넣어 1골을 넣은 아약.. 2019. 5.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