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 THESIS

국난 극복을 위한 희망의 燈

 

국난 극복을 위한 희망의 燈

황룡사 9층 목탑 은 경주 황룡사지에 서 있었던 목탑으로 고려시대 몽골 침입 때 소실되어 터만 남아있던 것을 황룡사 복원사업의 복원도를 기초로 하여 한지 등燈으로 재현하였습니다.

645년 당나라에서 귀국한 자장 율사의 요청으로 창건된 황룡사 구층목탑은 어려운 그 당시의 상황과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으겠다는 원력으로 세워진 탑입니다.



이 황룡사 9층목탑 燈은 높이가 18m에 이르며 탑의 보편적인 장식과 단청을 기초로 제작되어 단아한 기품과 고풍스러운 이미지를 강조하였습니다.


국민의 건강과 사회의 안정을 기원하며 국난 극복의 희망과 염원을 담은 ‘희망의 등’ 입니다. 황룡사 9층 목탑 燈은 5월
30일 부처님 오신 날 법요식까지 세상을 환하게 밝힌 예정입니다.


■ 주 최: 연등회보존위원회 (02.2011.1744)
■ 제 작 : 한국전통등



Lantern of Hope for overcoming of national crisis

'Hwangnyongsa 9-story wooden pagoda lantern' was reproduced as a Korean paper lantern based on the 9-story wooden pagoda in the restoration project of Hwangnyongsa. The 9-story wooden pagoda of Hwangnyongsa stood at Hwangnyongsa Site in Gyeongju. It was destroyed during the invasion of Mongolia during the Goryeo Dynasty and only the site remained. 



The 9-story wooden pagoda of Hwangnyongsa, which was built in 645 at the request of Ven. Jajang, who returned from the Tang Dynasty, was built with the strength to recover from the chaotic situation and bring the people's hearts together.

Hwangnyongsa 9-story wooden pagoda lantern is 18 meters tall and is based on the universal decoration and dancheong (cosmic design) of the pagoda, emphasizing elegant elegance and antique images.



Hwangnyongsa 9-story wooden pagoda lantern of 'Lantern of Hope', which contains hopes and desires to overcome the national crisis, will brighten the world by the May 30 Buddha's birthday ceremony to pray for the health of the people and the safety of society.


Sponsored by: Yeonleung Hoe Preservation Committee (02.2011.1744)
Manufacturer: Korean Traditional Lanter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