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호철의 잡동산이雜同散異

김우급金友伋 <단풍잎을 읊다[題楓葉]>

by Herodopedia taeshik.kim 2020. 11. 1.
반응형
모양성



아마도 백양사 아니면 문수사였으리라.

김우급(金友伋, 1574~1643)

<단풍잎을 읊다[題楓葉]>

사랑하는 단풍나무 숲 너무 좋기에 為愛楓林好
수레를 멈추고서 물가에 앉았어라 停車坐水濱
이곳 스님 참으로 나그네 미워하여 居僧真惡客
대부분을 땔나무 삼아 베어갔구나 太半取為薪


문수산

반응형

태그

,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