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 THESIS/Photo News

치어리더가 된 할매

할미꽃

 

할매가 꽃을 피우고 나면 치어리더가 된다. (May 14, 2014)

 

저 곱디고운 꽃이 왜 하필 이름이 할미인지 환장할 노릇이어니와 

그 보랏빛 할미가 절정을 지나면 저리 치어리더가 되고 

그것이 다시 지나면 펄펄 우화이등선羽化而登仙한다. 

 

그렇게 할미는 후손을 뿌리고는 장렬히 전사하다. 

'NEWS & THESIS > Photo News'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호접몽 胡蝶夢  (3) 2020.05.20
  (4) 2020.05.20
치어리더가 된 할매  (2) 2020.05.15
고향  (1) 2020.05.09
Summer over Onyang Folk Museum, Asan  (2) 2020.05.01
봄을 전송하는 몇 가지  (2) 2020.04.28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