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NEWS & THESIS/Photo News

모진 삶 과거엔 연예인 나이가 나이롱 뽕이었다. 그 나이롱 뽕도 인터넷시대와 sns시대에는 더는 불가능하게 되었다. 다른 무엇보다 그와 같은 시대, 같은 공기를 호흡한 어릴 적 친구들이 가만 두지를 아니해서 실제 나이를 다 까발린다. 아직도 그런 나이롱 뽕이 완전히 청산되지는 아니했겠지만, 그렇게 섣불리 나이 속였다가는 살아남을 재간이 없는 시대임은 분명하다. 시대가 바뀌어도 나이롱 뽕이 여전히 득세하는 데가 있다. 연예인 나이도 뽕이 불가능한 시대에, 나무는 유독 나이롱 뽕이 심해 걸핏하면 수령 300년이요, 툭하면 500년이다. 특히 느티나무와 은행나무는 그 뽕이 심각해 적어도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저들 나무 평균 수령樹齡을 내면 500년이다. 내 보기엔 결코 그리 보이지는 않는 데도, 그렇다 주장한다. 천연기..
My heart leaps up My Heart Leaps Up William Wordsworth ( 1770-1850 ) My heart leaps up when I behold A rainbow in the sky: So was it when my life began; So is it now I am a man; So be it when I shall grow old, Or let me die! The Child is father of the Man; And I could wish my days to be Bound each to each by natural piety. 내 가슴이 뛰노라 하늘의 무지개 보노라면 어릴적도 그러했고 어른이 된 지금도 그러하며 늙어서도 그러리라 아니라면 죽고 말 터 어린이는 어른의 아버지 그러니 바라노니..
마천루 속 백일홍
Lotus in Rain
나른한 무기력 나른 무기력 오뉴월 소불알 보들레르 청양 윤남석 가옥에서
고뇌 고통 균열 굳힘 희열 황룡사 똥통에서 심을 주며 December 7, 2013 · 포토 바이 오
개피곤 어째 요새 내 꼴을 보는 듯한 기시감이다. 책만 펼쳤다 하면 이 꼴이요 밥만 먹어도 이 꼴이니 이를 일러 우리는 개피곤 혹은 만성피로라 한다. 경동제약 우루사!!!! 라도 복용해야 하나?
NO JAPAN 이런 운동이 조직화하는 것은 득보다 실이 많다고 나는 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