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무령왕은 방구대장 뿡뿡 방구대장 뿡뿡 안젤리나 졸리 엉덩이 같다 (2016..3.25) 국립공주박물관國立公州博物館 소장 무령왕릉武寧王陵 출토 진묘수鎭墓獸 똥궁디다. Tomb guardian excavated from the tomb of king muryeong of the baekje kingdom, housed at the national museum of gongju
천하의 중심에 서서 황룡사 구층목탑 자리는 신리가 생각한 천하의 중심이다. 그 심초석 딛고 서봐야 하는 이유다. 포토바이 영우 팍 테이컨 2015.3
성글었던 어느해 봄날 봄은 누군가에게는 고통이기도 할 것이오 또 누군가에겐 찬란하기도 할 것이다. 성근 봄은 아직은 조금은 아픔이다. 그제 구례 화엄사에서 (2017.3.26) 올봄은 화엄사를 지나칠 듯
국민이 지은 불국사佛國寺 Bulguksa Temple 불국사를 두고 그 아름다움을 찬탄하는 이 많거니와 우리한테 주어진 지금의 불국사는 기업가들과 국민이 지은 것이다. 그 정비를 위한 발굴조사와 회랑 복원 청운교 백운교 복원 석축단 복원 등등 그 어느 것 하나 성금 세금 아닌 것 없다. 따라서 불국사는 national temple 이다. 포토바이오가 대나무 밭으로 기어들어가 다보탑 석가탑이 한 눈에 들어오는 컷을 담아 보냈다. 황홀하라 흔연하라 발광하라
이 역시 연기가 시간 문제인 제44차 세계유산위원회 코로나19 세계 확산에 6월 세계유산위원회도 연기될까송고시간 2020-03-25 11:32박상현 기자중국 푸저우 개최 예정…세계유산위 "참가자 건강 중요" 그게 참 그렇다. 외부에서 보는 이른바 객관의 시각은 도대체가 6~7월 개최는 난망하기만 한데, 내부에서는 그렇지 아니해서 죽어라 개최해야 한다고 우긴다. 그제 1년 연기로 끝난 2020 도쿄하계올림픽만 해도, 아베 말고는 아무도 올 여름 개최를 예상한 사람은 없다. 이것도 중국이 부득부득 당초 계획대로 개최해야 한다고 고집을 피운다는 말이 들린다. 뭐 그 마음과 그 준비에 쏟은 정성이야 이해할 만하나, 고집을 피워서 될 문제가 있고, 그래봤자 소용없는 일이 있으니, 안봐도 비디오라, 못한다. 지금 시국에 수천 명이 참여하는 세계유산위원회란 말인가? ..
참꽃, 그리움 되어 아롱한 붉음 물컹한 봄이 꽃 중의 꽃 참된 꽃 참꽃을 흐드러지게 피운다. 소나무 사이 비집고 짓이긴 햇살에 붉음은 고움이 되어 정념으로 불탄 가슴 그리움 되어 아롱아롱하다. 경주 경덕왕릉 소나무 숲이다. Azalea digging through a pine forest, Gyeongju photo by oh seyun
Korean singer Wheesung suspected of taking drugs Police are investigating Wheesung, a singer suspected of taking drugs said on the 26th an official of the Gyeongbuk Provincial Police Agency. However, the drug was not specifically identified. The official added, "The clues have been captured, but we have not yet investigated Wheesung." "We will soon summon him to confirm the allegations." 가수 휘성 마약류 구입 정황으로 경찰 수사송고시간 2020-03-26 11:46한무선 기자
제주 가족여행갔다고 혼난 아나운서 최동석 KBS '뉴스9' 최동석 아나운서, 가족여행 논란에 "반성한다"송고시간 2020-03-26 11:40송은경 기자KBS "공영방송 아나운서로 걸맞게 행동해야" 이 문제는 어찌 불거졌는가? 마누라 때문이다. 일가족이 제주로 놀러댕겨온 모양인데 그래 우리 제주도 가서 이리 논다고 그 어부인 박지윤이 관련 소식 혹은 사진을 sns에 올렸다가 좀 터진 모양이다. 최동석한테 비극은 마누라 역시 열라 유명하다는 점이었다. 그 마누라 역시 꽤한 지명도를 자랑하는 같은 케베스 출신 전직 어나운서다. 한데 그만 문제가 좀 터졌다. 이 기간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한창인 때라, 이걸 본 일부 네티즌이 "너희가 이럴 수 있느냐"고 따진 모양이다. 비슷한 기간 제주도 가족여행을 다녀온 내 지인이 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