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환불 내가 뭐 거창한 도덕감 투철한 기자라 그런 것 아니다. 줄곧 말하듯이 난 그저그런 기자다. 선물은 받기도 하고 가끔 주기도 하는 아주 평범 맨이다. 난 인터넷 뱅킹도 할 줄 모른다. 그래서 돈 부치고 하는 일도 야지리 마누라한테 부탁한다. 가끔 카톡으로 무슨 선물이 들어오기도 하는데 무슨 케익 혹은 커피 한잔이라 바까 먹으란 것인데 난 사용 방법을 몰라 단 한번도 사용을 안해봤으며 언제나 저런식으로 자동 환불된다. 요 며칠새 아들놈이 수능 본다는 소식을 접한 몇몇 분이 저런 선물을 보내왔는데 사용방법을 모르니 다 되돌아간다. 자위하거니와 이런 놈도 가끔 있어야지 않겠는가?
똥 치우다 지샌 밤 새벽에 어쩌다 옛날에 돌아댕기며 찍어놓은 사진 파일 하나를 열게 되었으니, 어쩌다 2010년 1월, 그 혹한기에 고구려유적 답사하겠답시며 쫄래쫄래 따라나선 만주 일대 고구려 관련 사진집이 있는지라, 열었더니 가관이라 첫째, 초점이 맞지 아니한 사진이 부지기이며 둘째, 카메라 똥 천지라 어찌하여 그걸 하나하나 열어 포토샵에다 띄우고는 그 똥무더기를 치워나가는데 하나둘 손보기 시작하다 어쩌다 날밤을 까게 되었다. 애초엔 한두장 내가 급하게 쓸 요량인 사진만 손댄댔다가 파일 뭉치 전체를 뜯어곤치는 지경에 이르렀다. 덕분에 마우스질에 손목이 나갈 지경이다. 내친 김에 초점이 맞지 아니하는 사진은 꺼내어 그걸 좀 보정하겠다고 손을 대기 시작했으니 이래저래 일은 눈덩이처럼 불어나, 언제 끝날 지 모르겠다. 카메라 ..
Mr. Solitary 중년이란 무엇인가? 늙어가기 직전이라 그래서 비애가 더 큰 법이다. 고독이란 그런 것이다.
미당 유품의 서사모아 호텔키 전북 고창군 부안면 미당 서정주시문학관엔 적지 않은 미당 유품이 진품들로 나열한다. 보통 이런 문학관이 육필원고라지만 진품은 거의 없고 복사본인 점과 판이하다. 어째서 이리 진품이 많으냐 하니 돌아가시고서 그 유족이 이리로 기증했기 때문이란다. 이는 아마도 미당의 친동생이 아직 이곳에 거주하는 여파 아닌가 한다. 올해 97세 미당의 동생은 미당 생가 바로 곁에 산다. 이 미당 유품을 살피다가 웬 서사모아 호텔키가 있더라. 혹 저런 이름을 쓰는 국내 모텔 아닌가 싶기도 하지만 영락없는 현지호텔 키다. 들고 튀었나 보다. 보니 투시탈라 호텔tusitala hotel이다. 그러니 반납 잘 하시지 이게 무에 돈이 된다고 들고 튀셨단 말인가? *** 맙소사...이 호텔 구글로 검색하니 아직 서사모아에 있다. 이 ..
한다감??? 한은정이 결혼이라는 신기전을 쐈다는데... 배우 한다감, 내년 1월 연상 사업가와 결혼송고시간 | 2019-11-18 14:38 한다감? 내 아무리 최불암 김혜자 이후 연예계에 문외한이라지만 한다감은 난생 처음이라 그런 그가 더구나 결혼을 한다는데, 대체 어떤 색시인가 궁금해서 죽 훑어보니 개명했단다. 본디는 한은정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하다가 뭐 엄니가 점집에 가셨는지, 근자 저리 개명했단다. 뭐 연예인들이야 창씨개명이 밥 먹듯 하니, 분명 본명 김용건 아들인데 그 두 아들 녀석은 하정우, 차현우라 해서 아예 이쪽은 창씨하고도 것도 성에 차지 아니해서 개명까지 한 모양이라 대체 이런 집안 족보는 어케 처리하려냐 모르겠다. 괄호 열고 예명을 표기하려나? 암튼 요새 활동하는 배우 중에서는 그래도 좀 연식이 있는 한다감, 아니 한은정은 나로서는 비교적 ..
피로여, 물럿거라! 요즘 몸이 말이 아니다. 털갈이를 하는지 자꾸 빠지니 독수리가 될려나 보다. 결단한다. 묵자. 천고마비라는데 나도 살 좀 찌우고 원기 회복하자. 골목길 치달려 장터국밥 한 사발 무러 간다. 먹고나니 이대근 같다. 다방에 간다. 아차 쌍화차에 계란이 엄따. 힘이 빠진다. 몸이 안 좋아 지랄 함 해 봤다.
투톱 체제 들어선 해양발굴 전시관 Opening of TAEAN MARITIME MUSEUM 泰安國立海洋遺物展示館 開館 태안 해양유물전시관 전면 개관…서해유물 1천여점 전시송고시간 | 2019-11-18 09:05고려시대 선박 '마도 1호선' 재현선도 선보여 해양발굴 성과를 전문적으로 전시 홍보하기 위한 국가기관 전문시설로는 오직 목포 1곳만 있었다. 이곳은 알려졌듯이 신안선 발굴성과를 전문으로 전시하는 곳이다. 하지만 이후, 특히 2000년대 들어 해양발굴이 급증하고, 나아가 그런 발굴이 충남 태안 마도 인근 해역에 집중함에 따라 사정은 일변해 이곳 발굴성과만을 전업적으로 전시하는 시설이 있어야 한다는 여론이 팽배했다. 18일 정식으로 전면 개관한 태안 국립해양유물전시관은 이제 한국해양발굴 전시기관이 투톱 체제로 들어섰음을 상징으로 보..
파키스탄 라호르에서 실견한 간다라미술 총화 '석가모니 고행상' 간다라 미술의 절정…석가모니 고행상을 마주하다송고시간 | 2019-11-18 07:01파키스탄 라호르박물관 보존…헬레니즘과 인도 불교 만나 탄생원행스님 "20년만에 다시 봐도 경탄"…한국서 실물 전시 가능성 커져 파키스탄 정부 초청에 의한 조계종 총무원의 현지 방문이 조금은 우여곡절이 있었다고 안다. 파키스탄 정정이 오죽 불안한가? 그에 따라 총무원 역시 그 정정이 좀 안정될 때까지 미뤘으면 했다고 알지만, 어떻든 당초 예정대로 현지를 가게 됐다. 우리 공장에서도 종교 담당 기자를 동행 취재케 했는데, 파키스탄 정국을 고려할 때, 보내야 하나 말아아냐 하나 한순간 고민은 하지 않을 수 없었다. 그럼에도 나는 갔으면 했고, 실제 그리 되었으니, 양정우 기자가 갔다. 가기 전에도 현지 통신사정이 좋지 않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