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새로이 했다 머쓱해진 준표옹 '이태원 클라쓰' 원작자, '홍새로이'에 "사전협의 없었다" | 연합뉴스 '이태원 클라쓰' 원작자, '홍새로이'에 "사전협의 없었다", 송은경기자, 문화뉴스 (송고시간 2020-04-07 17:40) www.yna.co.kr 나는 이 드라마를 제대로 본 적은 없다. 다만, 방송담당 기자가 하도 화제라 해서 많이 써대는 기사를 봤고, 덧붙여 본방은 아니었지만, 이래저래 채널 돌리다가 재방으로 하는 몇몇 장면 스쳤을 뿐이어니와, 그러다가 용케도 마지막회는 봤는데, 뭐 스토리 전개 양상을 모르니 멀뚱멀뚱했을 뿐이다. 다만 그래도 하나 유난하게 다가온 대목은 박서준이 연기한 그 주인공 박새로이 머리 스타일이었으니, 저 머리를 밤톨머리라 한 모양이라, 드라마 히트와 더불어 이 머리스타일이 한창 유행했다고 들었지만..
지구촌은 코로나19 쓰나미, 이스라엘도 쑥대밭 중환자실 이송된 英총리·아베는 '긴급사태'…코로나19 확산일로 | 연합뉴스 중환자실 이송된 英총리·아베는 '긴급사태'…코로나19 확산일로, 안용수기자, 국제뉴스 (송고시간 2020-04-07 17:02) www.yna.co.kr 희망적인 징조가 없지는 아니하지만 쓰나미다. 이런 쓰마미가 인류 역사상 있었던가 싶다. 세계대전도 이렇지는 않았다. 그만큼 피해가 막대하고, 그에서 안전한 데가 단 한 군데도 없다. 그 막강한 위력 앞에 한때 해가 지지 않는 제국을 구가했다는 대영제국 총리도 사경을 헤맨다. 세계 1위 경제대국 미국은 걷잡을 수 없는 지경으로 치달았으며, 2위 혹은 3위라는 일본은 이제 겨우 시작이라, 애초 올림픽 미련 버리고 그에 집중했으면 이 지경에 왔을까 싶다. [3보]일본, 도쿄 등 7개 ..
코로나19 전파한 초신성 '슈퍼노바' 윤학 윤학 측 "코로나 확진 종업원은 지인…업소 방문은 아냐" | 연합뉴스 윤학 측 "코로나 확진 종업원은 지인…업소 방문은 아냐", 김효정기자, 문화뉴스 (송고시간 2020-04-07 17:29) www.yna.co.kr 2007년 데뷔한 초신성은 2018년 이름을 '슈퍼노바'로 바꾸고는 활동 무대를 주로 일본을 삼았으니, 본명 정윤학인 윤학은 그 리더라, 한국과 일본을 오가는 생활을 할 수밖에 없다. 그는 3월 24일 일본에서 귀국했다가 27일 코로나19 유사 증상이 나타나 31일 검사를 받고는 4월 1일 확진 판정을 받고는 7일 현재 입원 치료 중이다. 한데 문제가 터졌다. 너 코로나다 라는 확진 판정을 받기 전 서울 강남 한 대형 유흥업소 종업원과 접촉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종업원도 이후 코로나19 ..
다리 짧은 펭수형 거대 몸집 멧돼지..찡기서 사망 주택 틈새 끼어 죽은 멧돼지, 빠지지도 않는데 어떡하지? | 연합뉴스 주택 틈새 끼어 죽은 멧돼지, 빠지지도 않는데 어떡하지?, 김선호기자, 사회뉴스 (송고시간 2020-04-07 14:03) www.yna.co.kr 모든 돼지는 다리가 짧다. 펭수형이다. 펭귄형이다. 집돼지야 느려터졌지만, 멧돼지는 그 잽쌈이 전매특허거니와, 줄행랑이 주특기다. 이 멧돼지란 놈은 영악해서 올가미에도 잘 걸리지 않는다. 덫도 잘 피해간다. 이건 내 산촌생활 경험이니 믿어도 좋다. 이 멧돼지를 가장 쉽게 잡는 방법이 실은 함정이다. 구뎅이를 파서 가두어 잡는 방법이다. 다른 동물에 견주어 구덩이를 얕게 파도 된다. 한데 문제가 있다. 품이 많이 든다. 올가미나 덫은 그런 걸 사다가 설치만 하면 되지만, 이건 땅을 파야 한다..
갈데 없는 통신사, 그래서 신문사에 빌붙었다 요새는 전통적인 미디어 구분 개념이 의미가 없어, 각설하면 모든 언론사가 통신사요 방송사를 지향하는 시대라, 종래엔 미디어를 대별한다고 간주하던 방송사와 신문을 보면 마감시간이라는 제한이 있고, 지면과 시간의 제약을 받았지만, 이제 이걸 따지는 미디어는 없으니, 이른바 온라인이 가미함으로써 시시각각 뉴스를 쏟아내는 시대다. 언제 한가롭게 조간 석간신문 배달되기를 기다리며, 이제는 시간대도 다 이동했거니와 9시 뉴스를 한가로이 기다린단 말인가? 요컨대 모든 언론사가 통신사를 지향하는 시대를 우리는 산다. 그렇다면 통신사란 무엇인가? 종래의 신문 방송사가 저런 지면과 시간의 제약에 시달리는데 견주어 그 제약이 없어 흔히 하는 말로 하루 24시간 풀가동 무한대 뉴스 서비스를 하는 업체를 일러 통신사라 한다. ..
소지섭이 품절남 되어 17살 연하 조은정한테 갔다고 Korean famous actor So Ji-sub became a legal couple with a 17 year younger broadcaster. 소지섭, 17살 연하 조은정과 결혼…"혼인신고 완료" | 연합뉴스 소지섭, 17살 연하 조은정과 결혼…"혼인신고 완료", 송은경기자, 문화뉴스 (송고시간 2020-04-07 09:38) www.yna.co.kr 소지섭이 나 연애 중이라며 공식 선언하기는 2019년 5월 17일이다. 상대가 방송인 조은정이라는 점은 그래 그럴 수도 있겠다 싶었지만, 두 사람 나이차가 17살이라는 점에는 좀 놀랐다 하자. 남자들 기준으로 한다면야 부럽다에 가까울 수도 있으리라만, 저 친구가 하도 여성팬이 많으니, 그런 사람들한테는 17살이건 27살이건 뭐가 중요하겠는가?..
심상찮은 보리스 존슨 영 존슨 총리, 집중치료 병상으로…외무장관이 업무 대행(종합2보) | 연합뉴스 영 존슨 총리, 집중치료 병상으로…외무장관이 업무 대행(종합2보), 박대한기자, 국제뉴스 (송고시간 2020-04-07 05:54) www.yna.co.kr 영국왕실 찰스 왕세자는 듣기로 코로나19에서 벗어난 것으로 아는데, 영 이 친구는 심상치 않으니, 어젯밤 the guardian 인지 metro인지로 그의 근황을 접하는데, 좀 이상한 대목이 있었으니, 그가 애초 확진 판정을 받고 병원에 실려갔을 적에 산소호흡기에 의지했다는 표현을 봤고, 덧붙여 투병이랄까 그런 생활이 녹록치 아니한 구석이 너무 많아 의아했다. 그런 그가 오늘 새벽 런던발로 집중치료 병상으로 옮겨졌으며, 내각 서열 2위인 외무장관이 그의 직무를 대행한다는 ..
왜 교회는 통제가 안 되는가? 그 신학적 뿌리 "성당은 직영점, 절은 프랜차이즈, 교회는 자영업" | 연합뉴스 "성당은 직영점, 절은 프랜차이즈, 교회는 자영업", 이희용기자, 사회뉴스 (송고시간 2020-04-07 07:00) www.yna.co.kr 이번 코로나19 보건사태에 유독 개신교만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배하는 모습을 연출하거니와 물론 많은 교회가 그에 적극 참여해 온라인 예배 같은 걸로 갈아타기는 했지만 여전히 말 앋듣는 데로 개신교회만한 데가 없다. 실제 이번 보건사태 확산이 그들이 기여한 공로는 혁혁해서 기성 기독교단에서는 그것이 신천지라는 이단이 주도한 것이지 우리랑은 상관없단 논리로 맞서거니와 신천지가 이단이냐 아니냐와 관계없이 개신교회가 심각한 우려를 사고 있으며 실제 곳곳에서 사고친 흔적이 완연하다 이에 이 문제를 심층으로 한번..